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한전기술 부장·JS전선 고문 영장 청구
입력 2013.06.07 (11:39) 수정 2013.06.07 (11:39) 사회
부산지검 동부지청 원전비리 수사단은 오늘 원전 부품 검증 최종 승인기관인 한국전력기술 이모 부장에 대해 구속영장을 청구하기로 했습니다.

이 씨는 위조된 시험 성적서 승인과 관련해 새한 티이피 측에게 편의를 제공하는 대가로 금품을 받은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이 씨가 구속될 경우 납품업체와 성능 검증업체, 최종 승인기관으로 이어지는 원전 부품 비리의 유착 고리를 파헤치려는 검찰의 수사에 탄력이 붙을 것으로 보입니다.

한편, 원전비리 수사단은 새한 티이피와 공모해 부품 시험성적서를 위조한 혐의로 JS전선 고문 52살 엄모 씨에 대해서도 구속영장을 청구했습니다.
  • 한전기술 부장·JS전선 고문 영장 청구
    • 입력 2013-06-07 11:39:35
    • 수정2013-06-07 11:39:54
    사회
부산지검 동부지청 원전비리 수사단은 오늘 원전 부품 검증 최종 승인기관인 한국전력기술 이모 부장에 대해 구속영장을 청구하기로 했습니다.

이 씨는 위조된 시험 성적서 승인과 관련해 새한 티이피 측에게 편의를 제공하는 대가로 금품을 받은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이 씨가 구속될 경우 납품업체와 성능 검증업체, 최종 승인기관으로 이어지는 원전 부품 비리의 유착 고리를 파헤치려는 검찰의 수사에 탄력이 붙을 것으로 보입니다.

한편, 원전비리 수사단은 새한 티이피와 공모해 부품 시험성적서를 위조한 혐의로 JS전선 고문 52살 엄모 씨에 대해서도 구속영장을 청구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