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불법 성형시술 방조 혐의 60대 무속인 집행유예
입력 2013.06.07 (19:48) 사회
서울 남부지법은 의료면허가 없는 사람이 불법 성형 시술을 할 수 있도록 장소를 제공하고 손님을 소개해 준 혐의로 기소된 무속인 65살 변 모씨에 대해 징역 8월에 집행유예 2년과 벌금 3백만 원을 선고했습니다.

변씨는 지난 2004년부터 6년 동안 서울 화곡동에 있는 자신의 점 집을 의료면허가 없는 서 모 씨가 보톡스 시술을 할 수 있도록 제공하고 모두 22차례에 걸쳐 손님을 소개해 준 혐의로 기소됐습니다.
  • 불법 성형시술 방조 혐의 60대 무속인 집행유예
    • 입력 2013-06-07 19:48:33
    사회
서울 남부지법은 의료면허가 없는 사람이 불법 성형 시술을 할 수 있도록 장소를 제공하고 손님을 소개해 준 혐의로 기소된 무속인 65살 변 모씨에 대해 징역 8월에 집행유예 2년과 벌금 3백만 원을 선고했습니다.

변씨는 지난 2004년부터 6년 동안 서울 화곡동에 있는 자신의 점 집을 의료면허가 없는 서 모 씨가 보톡스 시술을 할 수 있도록 제공하고 모두 22차례에 걸쳐 손님을 소개해 준 혐의로 기소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