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리오넬 메시, 탈세 혐의로 법정 출석 명령받아
입력 2013.06.21 (06:16) 수정 2013.06.21 (17:09) 해외축구
탈세 의혹에 휘말린 축구스타 리오넬 메시가 스페인 법원으로부터 오는 9월 부친과 함께 법원에 출석하라는 명령을 받았습니다.

스페인 바르셀로나 인근 가바 지방법원은 메시와 그의 아버지가 400만 유로를 탈세한 혐의가 있다는 검찰 측 의견을 받아들여 오는 9월 17일 법원에 나오도록 했습니다.

유죄가 인정될 경우 메시 측은 탈세액의 150%에 해당하는 벌금과 함께 2~6년의 징역형에 처해질 수 있습니다.

검찰은 메시 측이 2007~2009년까지 납부한 세금을 부정한 방법으로 환급받는 등 세금을 제대로 내지 않은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 리오넬 메시, 탈세 혐의로 법정 출석 명령받아
    • 입력 2013-06-21 06:16:04
    • 수정2013-06-21 17:09:39
    해외축구
탈세 의혹에 휘말린 축구스타 리오넬 메시가 스페인 법원으로부터 오는 9월 부친과 함께 법원에 출석하라는 명령을 받았습니다.

스페인 바르셀로나 인근 가바 지방법원은 메시와 그의 아버지가 400만 유로를 탈세한 혐의가 있다는 검찰 측 의견을 받아들여 오는 9월 17일 법원에 나오도록 했습니다.

유죄가 인정될 경우 메시 측은 탈세액의 150%에 해당하는 벌금과 함께 2~6년의 징역형에 처해질 수 있습니다.

검찰은 메시 측이 2007~2009년까지 납부한 세금을 부정한 방법으로 환급받는 등 세금을 제대로 내지 않은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