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마포구, 조명 밝기 낮춰 전기료 25% 절감
입력 2013.06.21 (06:19) 수정 2013.06.21 (16:13) 사회
서울 마포구는 유동인구가 적은 심야에 자동으로 조명 밝기를 낮추는 시스템을 서울시 자치구 가운데 처음으로 도입해 전기 요금을 25% 줄였다고 밝혔습니다.

마포구는 지난해 12월 향동천 산책로를 시범 운영 구간으로 선정하고 660여만원을 들여 150W 조명등 190개를 제어하는 전압전류 제어 분전반 4기를 설치했습니다.

이후 매일 밤 11시부터 새벽 4시까지 5시간 동안 조명 밝기를 낮춘 결과 전기 요금이 25%가량 절감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 마포구, 조명 밝기 낮춰 전기료 25% 절감
    • 입력 2013-06-21 06:19:52
    • 수정2013-06-21 16:13:02
    사회
서울 마포구는 유동인구가 적은 심야에 자동으로 조명 밝기를 낮추는 시스템을 서울시 자치구 가운데 처음으로 도입해 전기 요금을 25% 줄였다고 밝혔습니다.

마포구는 지난해 12월 향동천 산책로를 시범 운영 구간으로 선정하고 660여만원을 들여 150W 조명등 190개를 제어하는 전압전류 제어 분전반 4기를 설치했습니다.

이후 매일 밤 11시부터 새벽 4시까지 5시간 동안 조명 밝기를 낮춘 결과 전기 요금이 25%가량 절감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