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장마 주춤 무더위에 전력수급경보 ‘준비’ 단계 발령
입력 2013.06.21 (11:33) 경제
장마가 주춤한 사이 무더위에 냉방수요가 급증하면서 전력수급 경보가 발령됐습니다.

전력거래소는 오늘 오전 11시 1분 예비력이 순간적으로 450만 킬로와트 아래로 떨어져 전력수급경보 첫 번째 단계인 '준비'를 발령했습니다.

앞서 전력거래소는 오늘 오후 2시에서 5시 사이 최대전력수요가 6,770만 킬로와트, 예비력 418만 킬로와트로 떨어질 것으로 예상하고 전력수급경보 '준비' 단계 발령을 예보했습니다.

전력 당국은 산업체와 가정에서 절전에 적극 동참해줄 것을 당부했습니다.
  • 장마 주춤 무더위에 전력수급경보 ‘준비’ 단계 발령
    • 입력 2013-06-21 11:33:07
    경제
장마가 주춤한 사이 무더위에 냉방수요가 급증하면서 전력수급 경보가 발령됐습니다.

전력거래소는 오늘 오전 11시 1분 예비력이 순간적으로 450만 킬로와트 아래로 떨어져 전력수급경보 첫 번째 단계인 '준비'를 발령했습니다.

앞서 전력거래소는 오늘 오후 2시에서 5시 사이 최대전력수요가 6,770만 킬로와트, 예비력 418만 킬로와트로 떨어질 것으로 예상하고 전력수급경보 '준비' 단계 발령을 예보했습니다.

전력 당국은 산업체와 가정에서 절전에 적극 동참해줄 것을 당부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