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걸프 이사국, ‘시리아 사태’ 안보리 소집 요청
입력 2013.07.02 (06:00) 국제
아라비아 반도 6개국으로 구성된 걸프협력이사회(GCC)는 현지시간으로 1일 시리아 사태를 논의하기 위한 유엔 안보리 긴급회의 소집을 공식 요청했습니다.

걸프협력이사회는 이날 성명에서 "시리아 정부군이 반군 거점 지역인 홈스를 포위하고 있는 데 대해 깊이 우려한다"면서 "레바논 무장정파 헤즈볼라의 민병대와 이란 혁명수비대가 이를 지원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이들 6개국은 "유엔 안보리는 홈스에 대한 포위를 차단하고 시리아 정권의 끔찍한 대량살상을 막기 위해 긴급회의를 소집해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걸프협력이사회 회원국인 사우디아라비아는 이와 별도로 시리아 정권에 대한 무기공급을 차단하는 내용의 유엔 결의안 채택을 거듭 요청했습니다.
  • 걸프 이사국, ‘시리아 사태’ 안보리 소집 요청
    • 입력 2013-07-02 06:00:44
    국제
아라비아 반도 6개국으로 구성된 걸프협력이사회(GCC)는 현지시간으로 1일 시리아 사태를 논의하기 위한 유엔 안보리 긴급회의 소집을 공식 요청했습니다.

걸프협력이사회는 이날 성명에서 "시리아 정부군이 반군 거점 지역인 홈스를 포위하고 있는 데 대해 깊이 우려한다"면서 "레바논 무장정파 헤즈볼라의 민병대와 이란 혁명수비대가 이를 지원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이들 6개국은 "유엔 안보리는 홈스에 대한 포위를 차단하고 시리아 정권의 끔찍한 대량살상을 막기 위해 긴급회의를 소집해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걸프협력이사회 회원국인 사우디아라비아는 이와 별도로 시리아 정권에 대한 무기공급을 차단하는 내용의 유엔 결의안 채택을 거듭 요청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