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음식폐기물 20만 톤 불법 처리 일당 검거
입력 2013.07.02 (10:49) 수정 2013.07.02 (17:32) 사회
경기지방경찰청 제2청 광역수사대는 음식물 쓰레기를 불법적으로 처리해 온 폐기물 처리업체 대표 45살 강모씨 등 4명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하고 운반업자 등 56명을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습니다.

강씨 등은 식당 등지에서 음식물 쓰레기를 받은 뒤 농장으로 넘겨 가축 사료로 사용하게 하거나 불법으로 땅에 묻고 하천에 흘려보내는 등 지난 3월부터 3개월 동안 모두 20만 톤의 음식물 쓰레기를 불법적으로 처리해온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 조사 결과 이들은 이런 방식으로 1톤에 9만 원에 달하는 음식물 폐기물 처리 비용을 2만 원으로 절감해 온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 음식폐기물 20만 톤 불법 처리 일당 검거
    • 입력 2013-07-02 10:49:34
    • 수정2013-07-02 17:32:22
    사회
경기지방경찰청 제2청 광역수사대는 음식물 쓰레기를 불법적으로 처리해 온 폐기물 처리업체 대표 45살 강모씨 등 4명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하고 운반업자 등 56명을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습니다.

강씨 등은 식당 등지에서 음식물 쓰레기를 받은 뒤 농장으로 넘겨 가축 사료로 사용하게 하거나 불법으로 땅에 묻고 하천에 흘려보내는 등 지난 3월부터 3개월 동안 모두 20만 톤의 음식물 쓰레기를 불법적으로 처리해온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 조사 결과 이들은 이런 방식으로 1톤에 9만 원에 달하는 음식물 폐기물 처리 비용을 2만 원으로 절감해 온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