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귀태’ 파문으로 공공의료 국조 회의 무산
입력 2013.07.12 (16:04) 수정 2013.07.12 (17:53) 정치
오늘 열릴 예정이었던 국회 공공의료 국정조사 특위 전체회의가 민주당 홍익표 원내대변인의 '귀태' 발언 파문 여파로 무산됐습니다.

공공의료 국조특위는 당초 오늘 전체회의를 열어 국정조사 결과보고서를 채택하고, 증인 출석 요구에 응하지 않은 홍준표 경남도지사에 대한 고발 건을 처리할 예정이었습니다.

하지만, 새누리당이 홍익표 원내대변인의 발언을 이유로 국회 일정을 잠정 중단함에 따라, 회의는 열리지 못했습니다.

공공의료 국조특위의 활동 시한은 내일로, 전체회의가 내일도 개최되지 않으면 결과 보고서 채택과 홍 지사 고발건은 무산됩니다.

공공의료 국조특위 새누리당 간사인 김희국 의원은 민주당 김한길 대표가 사과하고, 홍익표 의원이 원내대변인직을 사퇴하면 내일이라도 전체 회의가 열릴 수 있다고 밝혔습니다.
  • ‘귀태’ 파문으로 공공의료 국조 회의 무산
    • 입력 2013-07-12 16:04:58
    • 수정2013-07-12 17:53:25
    정치
오늘 열릴 예정이었던 국회 공공의료 국정조사 특위 전체회의가 민주당 홍익표 원내대변인의 '귀태' 발언 파문 여파로 무산됐습니다.

공공의료 국조특위는 당초 오늘 전체회의를 열어 국정조사 결과보고서를 채택하고, 증인 출석 요구에 응하지 않은 홍준표 경남도지사에 대한 고발 건을 처리할 예정이었습니다.

하지만, 새누리당이 홍익표 원내대변인의 발언을 이유로 국회 일정을 잠정 중단함에 따라, 회의는 열리지 못했습니다.

공공의료 국조특위의 활동 시한은 내일로, 전체회의가 내일도 개최되지 않으면 결과 보고서 채택과 홍 지사 고발건은 무산됩니다.

공공의료 국조특위 새누리당 간사인 김희국 의원은 민주당 김한길 대표가 사과하고, 홍익표 의원이 원내대변인직을 사퇴하면 내일이라도 전체 회의가 열릴 수 있다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