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상반기 해외 관광객 700만명 돌파…사상 최대
입력 2013.07.21 (08:13) 연합뉴스
올해 상반기 해외 관광객이 700만 명을 돌파하며 역대 최고치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21일 한국관광공사에 따르면 올해 1∼6월 해외로 나간 관광객은 722만9천여 명으로 집계됐다.

이는 지난해 659만5천여 명에 비해 9.6% 증가한 것으로, 700만 명을 넘어선 것은 올해가 처음이다.

경기 불황에도 `레저 열풍'이 불면서 휴가철이 아닌 상반기에도 해외 관광이 급증했기 때문으로 보인다.

올해는 특히 엔저 현상으로 일본에 다녀오는 여행객이 1∼4월 기준 37.4% 뛰어오르면서 성장세를 견인했다.

연도별로는 2006년 543만1천여 명으로 500만 명을 넘어선 뒤 2007년 647만여 명, 2008년 657만여 명으로 성장했다.

그러나 금융위기와 신종 플루 여파로 2009년엔 447만2천여 명으로 주춤하다가 2010년 593만4천여 명, 2011년 616만4천여 명으로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

올해 상반기 입국한 외국인 관광객은 553만 명으로 지난해에 비해 3.6% 증가하는 데 그쳤다.

이에 따라 관광 수지도 올해 1∼5월 15억9천640만 달러 적자를 기록하는 등 12개월 연속 마이너스 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 상반기 해외 관광객 700만명 돌파…사상 최대
    • 입력 2013-07-21 08:13:50
    연합뉴스
올해 상반기 해외 관광객이 700만 명을 돌파하며 역대 최고치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21일 한국관광공사에 따르면 올해 1∼6월 해외로 나간 관광객은 722만9천여 명으로 집계됐다.

이는 지난해 659만5천여 명에 비해 9.6% 증가한 것으로, 700만 명을 넘어선 것은 올해가 처음이다.

경기 불황에도 `레저 열풍'이 불면서 휴가철이 아닌 상반기에도 해외 관광이 급증했기 때문으로 보인다.

올해는 특히 엔저 현상으로 일본에 다녀오는 여행객이 1∼4월 기준 37.4% 뛰어오르면서 성장세를 견인했다.

연도별로는 2006년 543만1천여 명으로 500만 명을 넘어선 뒤 2007년 647만여 명, 2008년 657만여 명으로 성장했다.

그러나 금융위기와 신종 플루 여파로 2009년엔 447만2천여 명으로 주춤하다가 2010년 593만4천여 명, 2011년 616만4천여 명으로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

올해 상반기 입국한 외국인 관광객은 553만 명으로 지난해에 비해 3.6% 증가하는 데 그쳤다.

이에 따라 관광 수지도 올해 1∼5월 15억9천640만 달러 적자를 기록하는 등 12개월 연속 마이너스 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