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서울 상반기 외국인 직접투자 13.9%↑
입력 2013.07.21 (13:01) 사회
서울시는 지난 상반기 서울에 대한 외국인 직접투자 신고액이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3.9% 증가한 32억 8800만 달러로 집계됐다고 밝혔습니다.

이는 사상 최대 규모의 실적으로 외국인 직접투자 전체 신고액의 41% 수준이라고 서울시는 설명했습니다.

서울에 대해 직접투자를 가장 많이 한 지역은 유럽으로 지난해 상반기보다 2배가량 늘어난 17억4천만 달러를 투자한 것으로 집계됐으며, 미주 지역도 지난해 상반기보다 1.5배가량 많은 8억500만 달러를 투자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지역별 투자 비율은 유럽 53%, 미주 24%, 아시아 22% 등의 순이었고 산업별로는 금융, 보험, 부동산 임대을 비롯한 서비스업이 전체 투자금액의 91%를 차지했습니다.
  • 서울 상반기 외국인 직접투자 13.9%↑
    • 입력 2013-07-21 13:01:32
    사회
서울시는 지난 상반기 서울에 대한 외국인 직접투자 신고액이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3.9% 증가한 32억 8800만 달러로 집계됐다고 밝혔습니다.

이는 사상 최대 규모의 실적으로 외국인 직접투자 전체 신고액의 41% 수준이라고 서울시는 설명했습니다.

서울에 대해 직접투자를 가장 많이 한 지역은 유럽으로 지난해 상반기보다 2배가량 늘어난 17억4천만 달러를 투자한 것으로 집계됐으며, 미주 지역도 지난해 상반기보다 1.5배가량 많은 8억500만 달러를 투자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지역별 투자 비율은 유럽 53%, 미주 24%, 아시아 22% 등의 순이었고 산업별로는 금융, 보험, 부동산 임대을 비롯한 서비스업이 전체 투자금액의 91%를 차지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