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다단계 상위 1%-하위 40% 수당격차 2350배
입력 2013.07.21 (13:54) 경제
다단계업체 판매원들에게 지급된 수당 편차가 극심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공정거래위원회가 94개 다단계업체를 조사한 결과, 판매원들에게 지급된 후원수당은 1조 668억 원으로 집계됐습니다.

이 가운데 판매원 상위 1%, 만여 명에게 지급된 후원 수당은 1인당 평균 5406만 원인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하지만, 나머지 99%는 1인당 40만 5천 원을 받는데 그쳤습니다.

특히 하위 40% 미만 판매원의 평균 수당은 2만 3천 원에 불과해 상위 1% 미만과의 격차가 2,350배에 달했습니다.

공정위는 상위 판매원에게만 수당이 집중되는 것이 다단계 판매의 특징이라며 전업 판매원으로 일하려는 사람들은 신중하게 선택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 다단계 상위 1%-하위 40% 수당격차 2350배
    • 입력 2013-07-21 13:54:24
    경제
다단계업체 판매원들에게 지급된 수당 편차가 극심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공정거래위원회가 94개 다단계업체를 조사한 결과, 판매원들에게 지급된 후원수당은 1조 668억 원으로 집계됐습니다.

이 가운데 판매원 상위 1%, 만여 명에게 지급된 후원 수당은 1인당 평균 5406만 원인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하지만, 나머지 99%는 1인당 40만 5천 원을 받는데 그쳤습니다.

특히 하위 40% 미만 판매원의 평균 수당은 2만 3천 원에 불과해 상위 1% 미만과의 격차가 2,350배에 달했습니다.

공정위는 상위 판매원에게만 수당이 집중되는 것이 다단계 판매의 특징이라며 전업 판매원으로 일하려는 사람들은 신중하게 선택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