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캐시 이코노미 증가’, 지하경제 확대 가능성
입력 2013.07.21 (15:27) 경제
시중에 현금이 늘어나면서 지하 경제가 더 커질 수 있다는 우려가 제기됐습니다.

조영무 LG 경제연구원 연구위원의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해 말 11.7%였던 화폐발생잔액 증가율은 지난 5월 말 14.9%로 3.2% 포인트 증가했습니다.

이는 시중에 현금이 많아졌다는 것을 의미하고, 특히 고액권인 5만 원권은 발행 이후 한국은행으로 다시 돌아오는 환수율이 올 들어 5월까지 52.3%로 지난해의 61.7%보다 더 낮아졌습니다.

조영무 연구원은 화폐환수율이 낮아진다는 것은 지갑이나 금고 등 어딘가에 고인 현금이 늘어난다는 의미라고 밝혔습니다.

또 지하경제 규모를 줄이려면 국세청의 재산추적기능을 강화하고 조세회피방지 규정을 보완해야 한다고 덧붙였습니다.
  • ‘캐시 이코노미 증가’, 지하경제 확대 가능성
    • 입력 2013-07-21 15:27:44
    경제
시중에 현금이 늘어나면서 지하 경제가 더 커질 수 있다는 우려가 제기됐습니다.

조영무 LG 경제연구원 연구위원의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해 말 11.7%였던 화폐발생잔액 증가율은 지난 5월 말 14.9%로 3.2% 포인트 증가했습니다.

이는 시중에 현금이 많아졌다는 것을 의미하고, 특히 고액권인 5만 원권은 발행 이후 한국은행으로 다시 돌아오는 환수율이 올 들어 5월까지 52.3%로 지난해의 61.7%보다 더 낮아졌습니다.

조영무 연구원은 화폐환수율이 낮아진다는 것은 지갑이나 금고 등 어딘가에 고인 현금이 늘어난다는 의미라고 밝혔습니다.

또 지하경제 규모를 줄이려면 국세청의 재산추적기능을 강화하고 조세회피방지 규정을 보완해야 한다고 덧붙였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