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집트 군용버스-트럭 충돌…16명 사망
입력 2013.07.22 (06:02) 수정 2013.07.22 (08:12) 국제
이집트 북부 베헤이라 지역의 고속도로에서 현지시각으로 21일 신병을 태운 군용버스가 트럭과 충돌해 16명이 숨지고 40명이 다쳤습니다.

피해 군인들은 이집트 동북부의 군사기지에서 훈련을 마치고 이슬람 금식월인 라마단 기간을 맞아 고향으로 돌아가던 중 변을 당했다고 현지 언론이 보도했습니다.

이집트는 열악한 도로사정과 낙후된 시스템 교통법규 위반 등으로 대형 교통사고가 자주 일어나 연 평균 만 명이 교통사고로 숨지는 것으로 추산됩니다.
  • 이집트 군용버스-트럭 충돌…16명 사망
    • 입력 2013-07-22 06:02:56
    • 수정2013-07-22 08:12:59
    국제
이집트 북부 베헤이라 지역의 고속도로에서 현지시각으로 21일 신병을 태운 군용버스가 트럭과 충돌해 16명이 숨지고 40명이 다쳤습니다.

피해 군인들은 이집트 동북부의 군사기지에서 훈련을 마치고 이슬람 금식월인 라마단 기간을 맞아 고향으로 돌아가던 중 변을 당했다고 현지 언론이 보도했습니다.

이집트는 열악한 도로사정과 낙후된 시스템 교통법규 위반 등으로 대형 교통사고가 자주 일어나 연 평균 만 명이 교통사고로 숨지는 것으로 추산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