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힙합 페스티벌 붐뱁 TROHH, 9월 인천서 개최
입력 2013.07.22 (15:54) 연합뉴스
'국내 최초 힙합&덥스텝 페스티벌'을 표방한 '붐뱁(BOOMBAP) TROHH 코리아 2013이 오는 9월 6-8일 인천 송도 근린23호공원에서 펼쳐진다.

이번 페스티벌은 국내 오아이 엔터테인먼트와 해외 아티스트 매니지먼트인 페이데이가 파트너십을 맺고 진행하는 행사다.

딥플로우, 베이비나인, 데드피, 제이통, 마스커즈 등 국내 정상급 힙합 뮤지션을 비롯해 덥스텝 DJ와 해외 뮤지션도 참여한다.

덥스텝은 2000년대 초반 탄생한 일렉트로닉 음악의 한 장르로 강력한 베이스와 드럼이 인상적이며 '일렉트로닉계의 헤비메탈'이라고 불리며 최근 크게 인기를 얻고 있다.

주최 측은 오는 25일께 해외 뮤지션의 라인업을 공개할 예정이다.

오아이 엔터테인먼트는 "어쿠스틱록, 아트 전시, 패션 등 다양한 문화콘텐츠를 함께 마련할 것"이라며 "오감으로 체험할 수 있는 힙합과 덥스텝 음악 축제의 장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 힙합 페스티벌 붐뱁 TROHH, 9월 인천서 개최
    • 입력 2013-07-22 15:54:11
    연합뉴스
'국내 최초 힙합&덥스텝 페스티벌'을 표방한 '붐뱁(BOOMBAP) TROHH 코리아 2013이 오는 9월 6-8일 인천 송도 근린23호공원에서 펼쳐진다.

이번 페스티벌은 국내 오아이 엔터테인먼트와 해외 아티스트 매니지먼트인 페이데이가 파트너십을 맺고 진행하는 행사다.

딥플로우, 베이비나인, 데드피, 제이통, 마스커즈 등 국내 정상급 힙합 뮤지션을 비롯해 덥스텝 DJ와 해외 뮤지션도 참여한다.

덥스텝은 2000년대 초반 탄생한 일렉트로닉 음악의 한 장르로 강력한 베이스와 드럼이 인상적이며 '일렉트로닉계의 헤비메탈'이라고 불리며 최근 크게 인기를 얻고 있다.

주최 측은 오는 25일께 해외 뮤지션의 라인업을 공개할 예정이다.

오아이 엔터테인먼트는 "어쿠스틱록, 아트 전시, 패션 등 다양한 문화콘텐츠를 함께 마련할 것"이라며 "오감으로 체험할 수 있는 힙합과 덥스텝 음악 축제의 장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