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아베 총리 “개헌 전에 국민투표 제도 정비하겠다”
입력 2013.07.22 (17:25) 수정 2013.07.22 (22:18) 국제
참의원 선거에서 압승을 거둔 일본의 아베 신조 총리가 개헌을 추진하겠다는 뜻을 다시 한번 밝혔습니다.

아베 총리는 오늘 오후 자민당 본부에서 한 기자회견에서 개헌 추진과 관련해 국민투표 제도부터 정비할 필요가 있으며 그 위에서 국민적인 개헌 논의를 추진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아베 총리는 국민투표 정비 과제와 관련해 6년 전 국민투표법을 만들 때 3년 안에 선거권 연령을 18세로 낮추기로 했는데 지금까지 논의조차 하지 못했다며 우선 이것부터 조치할 필요가 있다고 밝혔습니다.

또 아베 총리는 그동안 국회의원 3분의 1이 반대만 하면 국민들이 헌법에 손을 댈 수 없다는 현실이 이상하다고 지적하는 등 개헌안 발의 요건을 바꾸는 이른바 96조 개헌에 필요성을 강조해왔습니다.
  • 아베 총리 “개헌 전에 국민투표 제도 정비하겠다”
    • 입력 2013-07-22 17:25:51
    • 수정2013-07-22 22:18:17
    국제
참의원 선거에서 압승을 거둔 일본의 아베 신조 총리가 개헌을 추진하겠다는 뜻을 다시 한번 밝혔습니다.

아베 총리는 오늘 오후 자민당 본부에서 한 기자회견에서 개헌 추진과 관련해 국민투표 제도부터 정비할 필요가 있으며 그 위에서 국민적인 개헌 논의를 추진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아베 총리는 국민투표 정비 과제와 관련해 6년 전 국민투표법을 만들 때 3년 안에 선거권 연령을 18세로 낮추기로 했는데 지금까지 논의조차 하지 못했다며 우선 이것부터 조치할 필요가 있다고 밝혔습니다.

또 아베 총리는 그동안 국회의원 3분의 1이 반대만 하면 국민들이 헌법에 손을 댈 수 없다는 현실이 이상하다고 지적하는 등 개헌안 발의 요건을 바꾸는 이른바 96조 개헌에 필요성을 강조해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