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스라엘, 팔 수감자 82명 석방…협상 준비 포석
입력 2013.07.22 (17:47) 수정 2013.07.22 (22:18) 국제
이스라엘이 팔레스타인과 평화 협상 재개를 앞두고, 팔레스타인 수감자 82명에 대한 석방 계획을 세웠다고 AFP통신 등이 보도했습니다.

이스라엘의 한 관리는 이스라엘에 있는 팔레스타인 수감자들이 양측이 협상을 시작하면 풀려날 것이라며, 현재 4단계에 걸쳐 석방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 간 평화협상은 지난 2010년 이스라엘이 요르단강 서안 지구의 정착촌 확대를 강행하면서 교착상태에 빠졌습니다.

팔레스타인은 이후 이스라엘이 정착촌 건설을 중단하고 중동전쟁 당시 점령한 지역에서 철수할 때까지 협상에 나서지 않겠다고 밝혀왔으며, 이스라엘은 조건 없는 대화를 요구하며 맞서왔습니다.
  • 이스라엘, 팔 수감자 82명 석방…협상 준비 포석
    • 입력 2013-07-22 17:47:44
    • 수정2013-07-22 22:18:17
    국제
이스라엘이 팔레스타인과 평화 협상 재개를 앞두고, 팔레스타인 수감자 82명에 대한 석방 계획을 세웠다고 AFP통신 등이 보도했습니다.

이스라엘의 한 관리는 이스라엘에 있는 팔레스타인 수감자들이 양측이 협상을 시작하면 풀려날 것이라며, 현재 4단계에 걸쳐 석방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 간 평화협상은 지난 2010년 이스라엘이 요르단강 서안 지구의 정착촌 확대를 강행하면서 교착상태에 빠졌습니다.

팔레스타인은 이후 이스라엘이 정착촌 건설을 중단하고 중동전쟁 당시 점령한 지역에서 철수할 때까지 협상에 나서지 않겠다고 밝혀왔으며, 이스라엘은 조건 없는 대화를 요구하며 맞서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