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박 대통령 “북항 재개발 사업 2단계 조기 착공 검토”
입력 2013.07.22 (19:25) 수정 2013.07.22 (22:17) 정치
박근혜 대통령은 부산항 북항 재개발사업 2단계 공사를 가능하면 앞당길 수 있는 방안을 검토해달라고 밝혔습니다.

박 대통령은 오늘 부산항 북항 재개발 사업 현장을 방문해 계획대로 하다가 더 발전할 수 있는 기회를 놓칠 수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고 김행 대변인이 전했습니다.

박 대통령은 또 컨테이너 하역료 인가제 전환과 터미널 임대료 체계 개선을 적극 검토하겠다고 밝혔습니다.

한중 FTA와 관련해선 중국과 협상할 때 신중하게 대응하고 수산물과 같은 민간품목은 최대한 보호받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또 철도시설 재배치와 관련해 국토부와 부산시가 긴밀하게 협의를 하고 있다면서 비용부담 문제와 관련해선 서로 윈윈하는 방안을 찾을 것을 당부했습니다.

박 대통령은 아울러 선박금융공사나 해운보증기금 신설을 검토중에 있다며 통상 마찰 등의 부작용을 최소화하면서 조선 산업과 해운업을 지원할 수 있는 방안을 찾도록 하겠다고 밝혔습니다.
  • 박 대통령 “북항 재개발 사업 2단계 조기 착공 검토”
    • 입력 2013-07-22 19:25:02
    • 수정2013-07-22 22:17:18
    정치
박근혜 대통령은 부산항 북항 재개발사업 2단계 공사를 가능하면 앞당길 수 있는 방안을 검토해달라고 밝혔습니다.

박 대통령은 오늘 부산항 북항 재개발 사업 현장을 방문해 계획대로 하다가 더 발전할 수 있는 기회를 놓칠 수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고 김행 대변인이 전했습니다.

박 대통령은 또 컨테이너 하역료 인가제 전환과 터미널 임대료 체계 개선을 적극 검토하겠다고 밝혔습니다.

한중 FTA와 관련해선 중국과 협상할 때 신중하게 대응하고 수산물과 같은 민간품목은 최대한 보호받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또 철도시설 재배치와 관련해 국토부와 부산시가 긴밀하게 협의를 하고 있다면서 비용부담 문제와 관련해선 서로 윈윈하는 방안을 찾을 것을 당부했습니다.

박 대통령은 아울러 선박금융공사나 해운보증기금 신설을 검토중에 있다며 통상 마찰 등의 부작용을 최소화하면서 조선 산업과 해운업을 지원할 수 있는 방안을 찾도록 하겠다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