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위안부 소녀상, 美 글렌데일서 30일 제막
입력 2013.07.28 (08:04) 수정 2013.07.28 (15:13) 국제
일본군 위안부의 비극을 고발하기 위해 서울 주한 일본 대사관 맞은편에서 세워진 '평화의 소녀상'이 미국 캘리포니아주에도 건립됩니다.

현지 언론은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인근 글렌데일 시립 중앙도서관 앞 공원에서 현지시각으로 30일 소녀상 제막식이 열린다고 전했습니다.

소녀상은 주한 일본대사관 맞은 편 소녀상을 만든 김운성, 김서경 부부 작가가 새로 만들었습니다.

'평화의 소녀상'이 해외에 세워지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며, 이번 글렌데일 소녀상 건립은 일본군 위안부의 반인륜적 전쟁 범죄라는 사실을 널리 알리기 위해 활동해온 한인 동포 단체 가주 한미포럼이 주도했습니다.
  • 위안부 소녀상, 美 글렌데일서 30일 제막
    • 입력 2013-07-28 08:04:22
    • 수정2013-07-28 15:13:29
    국제
일본군 위안부의 비극을 고발하기 위해 서울 주한 일본 대사관 맞은편에서 세워진 '평화의 소녀상'이 미국 캘리포니아주에도 건립됩니다.

현지 언론은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인근 글렌데일 시립 중앙도서관 앞 공원에서 현지시각으로 30일 소녀상 제막식이 열린다고 전했습니다.

소녀상은 주한 일본대사관 맞은 편 소녀상을 만든 김운성, 김서경 부부 작가가 새로 만들었습니다.

'평화의 소녀상'이 해외에 세워지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며, 이번 글렌데일 소녀상 건립은 일본군 위안부의 반인륜적 전쟁 범죄라는 사실을 널리 알리기 위해 활동해온 한인 동포 단체 가주 한미포럼이 주도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