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초중고생 69.1% 스마트폰 보유…초등생도 2명중 1명
입력 2013.07.28 (09:10) 수정 2013.07.28 (15:00) 연합뉴스
초 48.8%, 중 85.1%, 고 83.7% 등 434만여명이 보유

우리나라 초중고생의 69.1%인 434만여명이 스마트폰을 갖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초등학생도 2명 중 1명은 스마트폰을 보유하고 있었다.

교육부는 전국 1만1천410개 초·중·고교, 학생 628만2천775명의 스마트 기기 보유 현황을 최근 전수 조사한 결과 이달 1일 현재 초중고생의 69.1%인 434만734명이 스마트폰(태블릿 PC포함)을 보유하고 있었다고 28일 발표했다.

초등생은 270만1천명 가운데 131만8천명(48.8%)이 스마트폰이 있다고 응답했다. 도시에 사는 초등생의 스마트폰 보유 비율은 49.2%로, 농어촌의 46.6%보다 다소 높았다.

17개 시·도 가운데 경기(53.8%), 대구(53.3%), 인천(53.2%), 강원(52.3%), 부산(51.9%) 등의 보유비율이 50% 대로 높았다. 보유비율이 가장 낮은 곳은 제주로 30.2%였고, 서울(45.3%)은 평균보다 낮았다.

중·고생의 스마트폰 보유비율은 훨씬 높았다. 중학생은 85.1%, 고등학생은 83.7%가 스마트폰을 가지고 있었다.

중학생의 경우 경기(93.3%), 대구(91.1%), 부산(90.3%) 등의 보유비율이 높았고, 세종시 도시지역 중학생은 99.8%가 스마트폰을 갖고 있었다.

전국 초·중·고의 23.3%가 태블릿PC를, 59.9%는 전자칠판을 보유 또는 이용하고 있었다. 태블릿PC는 보유 학교당 평균 22대, 전자칠판은 평균 3.3대였다.

태블릿PC 보유 학교 비율은 농어촌(25.8%)이 도시(21.7%)보다 높았다. 정부가 농어촌에 먼저 PC를 보급하는 정책 때문이다.

시·도별로는 세종(97.4%), 부산(53.1%), 경남(52.5%)이 높았고, 서울(5.3%), 제주(8.7%)가 낮았다.

IPTV는 초·중·고 평균 35.2%, 무선네트워크는 19.8%에 설치돼 있었다.

무선네트워크의 설치 비율은 도시(21.4%)가 농어촌(17.2%)보다 높았다. 부산(56.1%), 경남(55.8%)이 높은 반면 충남(2.6%)과 제주(4.9%)는 무선네트워크 여건이 열악했다.
  • 초중고생 69.1% 스마트폰 보유…초등생도 2명중 1명
    • 입력 2013-07-28 09:10:26
    • 수정2013-07-28 15:00:15
    연합뉴스
초 48.8%, 중 85.1%, 고 83.7% 등 434만여명이 보유

우리나라 초중고생의 69.1%인 434만여명이 스마트폰을 갖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초등학생도 2명 중 1명은 스마트폰을 보유하고 있었다.

교육부는 전국 1만1천410개 초·중·고교, 학생 628만2천775명의 스마트 기기 보유 현황을 최근 전수 조사한 결과 이달 1일 현재 초중고생의 69.1%인 434만734명이 스마트폰(태블릿 PC포함)을 보유하고 있었다고 28일 발표했다.

초등생은 270만1천명 가운데 131만8천명(48.8%)이 스마트폰이 있다고 응답했다. 도시에 사는 초등생의 스마트폰 보유 비율은 49.2%로, 농어촌의 46.6%보다 다소 높았다.

17개 시·도 가운데 경기(53.8%), 대구(53.3%), 인천(53.2%), 강원(52.3%), 부산(51.9%) 등의 보유비율이 50% 대로 높았다. 보유비율이 가장 낮은 곳은 제주로 30.2%였고, 서울(45.3%)은 평균보다 낮았다.

중·고생의 스마트폰 보유비율은 훨씬 높았다. 중학생은 85.1%, 고등학생은 83.7%가 스마트폰을 가지고 있었다.

중학생의 경우 경기(93.3%), 대구(91.1%), 부산(90.3%) 등의 보유비율이 높았고, 세종시 도시지역 중학생은 99.8%가 스마트폰을 갖고 있었다.

전국 초·중·고의 23.3%가 태블릿PC를, 59.9%는 전자칠판을 보유 또는 이용하고 있었다. 태블릿PC는 보유 학교당 평균 22대, 전자칠판은 평균 3.3대였다.

태블릿PC 보유 학교 비율은 농어촌(25.8%)이 도시(21.7%)보다 높았다. 정부가 농어촌에 먼저 PC를 보급하는 정책 때문이다.

시·도별로는 세종(97.4%), 부산(53.1%), 경남(52.5%)이 높았고, 서울(5.3%), 제주(8.7%)가 낮았다.

IPTV는 초·중·고 평균 35.2%, 무선네트워크는 19.8%에 설치돼 있었다.

무선네트워크의 설치 비율은 도시(21.4%)가 농어촌(17.2%)보다 높았다. 부산(56.1%), 경남(55.8%)이 높은 반면 충남(2.6%)과 제주(4.9%)는 무선네트워크 여건이 열악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