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매팅리 감독 “류현진 7회 내내 잘 던졌다”
입력 2013.07.28 (15:10) 수정 2013.07.28 (18:27) 연합뉴스
로스앤젤레스 다저스의 돈 매팅리 감독이 류현진(26)의 투구에 상당한 만족감을 표시했다.

매팅리 감독은 27일(현지시간) 류현진의 7이닝 1실점 호투를 발판 삼아 신시내티 레즈를 4-1로 꺾은 뒤 "류현진이 7회 내내 잘 던졌다"며 "직구 스피드와 슬라이더가 좋았다"고 흡족해했다.

특히 매팅리 감독은 추신수와 맞대결한 탓에 많은 한인 팬이 몰려들어 긴장감이 높은 경기였는데도 류현진이 침착하게 경기를 운영한 데 대해 만족감을 드러냈다.

그는 또 "류현진이 점점 더 나아지고 있다"며 강한 신뢰를 숨기지 않았다.
  • 매팅리 감독 “류현진 7회 내내 잘 던졌다”
    • 입력 2013-07-28 15:10:51
    • 수정2013-07-28 18:27:54
    연합뉴스
로스앤젤레스 다저스의 돈 매팅리 감독이 류현진(26)의 투구에 상당한 만족감을 표시했다.

매팅리 감독은 27일(현지시간) 류현진의 7이닝 1실점 호투를 발판 삼아 신시내티 레즈를 4-1로 꺾은 뒤 "류현진이 7회 내내 잘 던졌다"며 "직구 스피드와 슬라이더가 좋았다"고 흡족해했다.

특히 매팅리 감독은 추신수와 맞대결한 탓에 많은 한인 팬이 몰려들어 긴장감이 높은 경기였는데도 류현진이 침착하게 경기를 운영한 데 대해 만족감을 드러냈다.

그는 또 "류현진이 점점 더 나아지고 있다"며 강한 신뢰를 숨기지 않았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