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택시기사 폭행 혐의 미국인 입건
입력 2013.07.28 (16:39) 사회
서울 용산 경찰서는 택시 기사를 때린 혐의로 미군 군무원 A씨와 미국인 유학생 B씨를 불구속 입건했습니다.

이들은 어제 아침 6시쯤 서울 이태원동에서 오토바이를 몰던 미국인과 한국인 택시기사 사이에 일어난 접촉사고 처리 과정에 끼어들어 말다툼을 벌이다 사고 택시 기사의 동료 58살 남 모씨를 때린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은 SOFA(소파) 즉 한미주둔군 지위협정의 적용을 받는 미 군무원 A씨의 신병을 미군에 넘기고 조사과정에서 비자 만료사실이 드러난 유학생 B씨를 출입국 관리사무소에 인계했습니다.
  • 택시기사 폭행 혐의 미국인 입건
    • 입력 2013-07-28 16:39:02
    사회
서울 용산 경찰서는 택시 기사를 때린 혐의로 미군 군무원 A씨와 미국인 유학생 B씨를 불구속 입건했습니다.

이들은 어제 아침 6시쯤 서울 이태원동에서 오토바이를 몰던 미국인과 한국인 택시기사 사이에 일어난 접촉사고 처리 과정에 끼어들어 말다툼을 벌이다 사고 택시 기사의 동료 58살 남 모씨를 때린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은 SOFA(소파) 즉 한미주둔군 지위협정의 적용을 받는 미 군무원 A씨의 신병을 미군에 넘기고 조사과정에서 비자 만료사실이 드러난 유학생 B씨를 출입국 관리사무소에 인계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