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美 “아동 매춘과의 전쟁”…2,700명 구조
입력 2013.07.30 (06:32) 수정 2013.07.30 (18:37) 국제
미국 FBI가 지난 사흘간 미국 76개 도시에서 아동 성매매를 일제 단속해 포주 159명을 검거하고 매춘에 강제 동원된 105명을 구조했습니다.

피해자는 대부분 13살에서 16살 사이의 청소년으로 9살짜리 어린이도 포함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FBI는 '크로스컨트리 작전'이라고 이름붙인 아동 성매매 일제 단속을 통해 올해 2천7백 명을 구조했다고 밝혔습니다.

또, 포주 10명이 종신형을 받는 등 천 350명에게 유죄 선고가 내려졌다고 설명했습니다.

경찰 조사 결과 이번 단속에 적발된 소녀들 대부분은 부모가 이혼했거나 가출 소녀들이었습니다.

현재 미 전역에서 성매매 등 성적 착취에 노출된 아동은 24만 명에 이르는 것으로 추산됩니다.
  • 美 “아동 매춘과의 전쟁”…2,700명 구조
    • 입력 2013-07-30 06:32:51
    • 수정2013-07-30 18:37:05
    국제
미국 FBI가 지난 사흘간 미국 76개 도시에서 아동 성매매를 일제 단속해 포주 159명을 검거하고 매춘에 강제 동원된 105명을 구조했습니다.

피해자는 대부분 13살에서 16살 사이의 청소년으로 9살짜리 어린이도 포함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FBI는 '크로스컨트리 작전'이라고 이름붙인 아동 성매매 일제 단속을 통해 올해 2천7백 명을 구조했다고 밝혔습니다.

또, 포주 10명이 종신형을 받는 등 천 350명에게 유죄 선고가 내려졌다고 설명했습니다.

경찰 조사 결과 이번 단속에 적발된 소녀들 대부분은 부모가 이혼했거나 가출 소녀들이었습니다.

현재 미 전역에서 성매매 등 성적 착취에 노출된 아동은 24만 명에 이르는 것으로 추산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