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美 최대 규모 미성년 성매매 단속
입력 2013.07.30 (10:59) 수정 2013.07.30 (12:00) 지구촌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지난 주말 미국 전역에서 사상 최대 규모의 미성년자 성매매 단속이 펼쳐졌습니다.

단속 현장에서는 9살짜리 여자 아이도 적발됐다고 합니다.

박태서 특파원이 보도합니다.

<리포트>

성매매 광고에 나온 전화번호에 경찰이 고객으로 가장해 전화를 겁니다.

<녹취> "로렌 바꿔주실래요? 오늘 영업하나요?"

흥정이 끝난 뒤 모텔 객실을 찾아온 어린 여성, 단속 걱정하지 말라며 손님을 안심시키지만,

<녹취> 미성년 성매매 여성 : "단속에는 절대 걸리지 않아요."

이윽고 단속 경찰이 들이닥칩니다.

<녹취> “움직이지 마세요. 경찰입니다.”

지난 주말 사흘간 미국내 76개 도시에서 펼쳐진 미성년자 성매매 단속.

사상 최대 규모의 이번 단속 결과 전국 각지에서 159명의 성매매 업자가 적발됐습니다.

이들에 의해 강제 성매매에 내몰린 소녀들의 평균 나이는 13살에서 16살, 9살짜리도 있었습니다.

<인터뷰> 로널드 호스코(미 연방수사국 부국장) : "모텔, 카지노 같은 숙박업소에서의 불법 성매매는 물론 각종 성매매사이트 등도 모두 단속 대상이었습니다."

미 연방수사국은 검거된 성매매업자들이 결손 가정 출신 소녀들을 주로 노렸다고 밝혔습니다.

실제 이번 단속에 적발된 소녀들 대부분은 부모가 이혼했거나 가출 소녀들이었다고 경찰은 설명했습니다.

현재 미 전역에서 성매매 등 성적 착취에 노출된 아동은 24만 명에 이르는 것으로 추산됩니다.

뉴욕에서 KBS 뉴스 박태서입니다.
  • 美 최대 규모 미성년 성매매 단속
    • 입력 2013-07-30 11:00:21
    • 수정2013-07-30 12:00:16
    지구촌뉴스
<앵커 멘트>

지난 주말 미국 전역에서 사상 최대 규모의 미성년자 성매매 단속이 펼쳐졌습니다.

단속 현장에서는 9살짜리 여자 아이도 적발됐다고 합니다.

박태서 특파원이 보도합니다.

<리포트>

성매매 광고에 나온 전화번호에 경찰이 고객으로 가장해 전화를 겁니다.

<녹취> "로렌 바꿔주실래요? 오늘 영업하나요?"

흥정이 끝난 뒤 모텔 객실을 찾아온 어린 여성, 단속 걱정하지 말라며 손님을 안심시키지만,

<녹취> 미성년 성매매 여성 : "단속에는 절대 걸리지 않아요."

이윽고 단속 경찰이 들이닥칩니다.

<녹취> “움직이지 마세요. 경찰입니다.”

지난 주말 사흘간 미국내 76개 도시에서 펼쳐진 미성년자 성매매 단속.

사상 최대 규모의 이번 단속 결과 전국 각지에서 159명의 성매매 업자가 적발됐습니다.

이들에 의해 강제 성매매에 내몰린 소녀들의 평균 나이는 13살에서 16살, 9살짜리도 있었습니다.

<인터뷰> 로널드 호스코(미 연방수사국 부국장) : "모텔, 카지노 같은 숙박업소에서의 불법 성매매는 물론 각종 성매매사이트 등도 모두 단속 대상이었습니다."

미 연방수사국은 검거된 성매매업자들이 결손 가정 출신 소녀들을 주로 노렸다고 밝혔습니다.

실제 이번 단속에 적발된 소녀들 대부분은 부모가 이혼했거나 가출 소녀들이었다고 경찰은 설명했습니다.

현재 미 전역에서 성매매 등 성적 착취에 노출된 아동은 24만 명에 이르는 것으로 추산됩니다.

뉴욕에서 KBS 뉴스 박태서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지구촌뉴스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