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日, 일제 징용 피해자 배상 판결 “수용 못 해”
입력 2013.07.30 (22:32) 국제
일본 정부 대변인인 스가 요시히데 관방장관은 30일 부산고등법원이 일제 징용 피해자들에게 일본 기업은 손해 배상해야 한다는 판결을 내린 데 대해 "받아들일 수 없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스가 장관은 이날 오후 정례 회견에서 "한일간 재산청구권 문제는 1965년 한일청구권·경제협력 협정으로 완전히 그리고 최종적으로 해결됐다"면서 "이에 반하는 판결은 일본국가 입장에서 용인할 수 없다"고 말했습니다.
  • 日, 일제 징용 피해자 배상 판결 “수용 못 해”
    • 입력 2013-07-30 22:32:41
    국제
일본 정부 대변인인 스가 요시히데 관방장관은 30일 부산고등법원이 일제 징용 피해자들에게 일본 기업은 손해 배상해야 한다는 판결을 내린 데 대해 "받아들일 수 없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스가 장관은 이날 오후 정례 회견에서 "한일간 재산청구권 문제는 1965년 한일청구권·경제협력 협정으로 완전히 그리고 최종적으로 해결됐다"면서 "이에 반하는 판결은 일본국가 입장에서 용인할 수 없다"고 말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