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국제적십자 “北 수해 지원 특별예산 32만 달러 책정”
입력 2013.08.02 (10:24) 수정 2013.08.02 (16:25) 정치
국제적십자사연맹이 최근 수해를 입은 북한 주민을 지원하기 위해 32만 달러, 한화로 3억 6천만원의 특별예산을 책정했다고 미국의 소리 방송이 전했습니다.

이 단체는 보고서를 통해 북한 적십자회가 수해를 입은 5천 가구의 주민 2만 명을 즉각 지원할 수 있도록 '재난구호 긴급기금'에서 기금을 배정했다고 밝혔습니다.

국제적십자사연맹은 홍수 피해가 가장 큰 평안남북도와 황해북도의 수재민 5천 가구를 대상으로 임시거처 제공사업, 식수 제공과 위생사업을 진행하고 10만 달러 상당의 취사도구와 필수품을 제공할 계획입니다.

이 단체는 또 거처를 잃은 주민을 최우선 수혜자로 정해 수재민에게 올해 10월까지 3개월 동안 임시천막용 비닐, 이불, 주방기구, 수질정화제 등 구호물품을 제공할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적십자는 이와함께 '재난구호 긴급기금'으로 마련한 이동식 식수정화기 2대를 평안북도 태천군과 평안남도 안주시 등에서 지난달 21일부터 매일 15시간씩 가동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 국제적십자 “北 수해 지원 특별예산 32만 달러 책정”
    • 입력 2013-08-02 10:24:49
    • 수정2013-08-02 16:25:53
    정치
국제적십자사연맹이 최근 수해를 입은 북한 주민을 지원하기 위해 32만 달러, 한화로 3억 6천만원의 특별예산을 책정했다고 미국의 소리 방송이 전했습니다.

이 단체는 보고서를 통해 북한 적십자회가 수해를 입은 5천 가구의 주민 2만 명을 즉각 지원할 수 있도록 '재난구호 긴급기금'에서 기금을 배정했다고 밝혔습니다.

국제적십자사연맹은 홍수 피해가 가장 큰 평안남북도와 황해북도의 수재민 5천 가구를 대상으로 임시거처 제공사업, 식수 제공과 위생사업을 진행하고 10만 달러 상당의 취사도구와 필수품을 제공할 계획입니다.

이 단체는 또 거처를 잃은 주민을 최우선 수혜자로 정해 수재민에게 올해 10월까지 3개월 동안 임시천막용 비닐, 이불, 주방기구, 수질정화제 등 구호물품을 제공할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적십자는 이와함께 '재난구호 긴급기금'으로 마련한 이동식 식수정화기 2대를 평안북도 태천군과 평안남도 안주시 등에서 지난달 21일부터 매일 15시간씩 가동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