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서울시, 청년 210명과 청년정책네트워크 발족식
입력 2013.08.16 (06:11) 수정 2013.08.16 (17:05) 사회
서울시가 현실을 반영한 청년 정책을 만들기 위해 만 19세에서 39세사이 청년 210명이 정책위원으로 참여하는 '서울청년정책네트워크'를 발족했습니다.

청년정책네트워크는 일자리와 문화,복지와 주거 등 11개 분과에서 '서울시 청년종합마스터플랜'을 수립하는 데 참여하게 됩니다.

서울시에는 청년명예 부시장제도가 있지만 청년들이 본격적으로 시정에 참여하는 것은 처음입니다.

선발된 위원들은 오늘 오후 4시 시청에서 열리는 발대식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활동에 나설 계획입니다.
  • 서울시, 청년 210명과 청년정책네트워크 발족식
    • 입력 2013-08-16 06:11:07
    • 수정2013-08-16 17:05:08
    사회
서울시가 현실을 반영한 청년 정책을 만들기 위해 만 19세에서 39세사이 청년 210명이 정책위원으로 참여하는 '서울청년정책네트워크'를 발족했습니다.

청년정책네트워크는 일자리와 문화,복지와 주거 등 11개 분과에서 '서울시 청년종합마스터플랜'을 수립하는 데 참여하게 됩니다.

서울시에는 청년명예 부시장제도가 있지만 청년들이 본격적으로 시정에 참여하는 것은 처음입니다.

선발된 위원들은 오늘 오후 4시 시청에서 열리는 발대식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활동에 나설 계획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