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빌딩숲 속 오아시스, ‘경의선 꽃길’
입력 2013.08.16 (12:06) 포토뉴스
빌딩숲 속 오아시스, ‘경의선 꽃길’

16일 오전 서울 마포구 염리동 국민건강보험공단 인근에 조성된 경의선 꽃길을 찾은 어린이들이 꽃밭을 둘러보고 있다. 마포구는 2014년 착공 예정인 경의선 숲길 공원 조성사업 부지의 일부 구간인 국민건강보험공단부터 홍대입구에 이르는 구간에 풍접초와 춘차국, 왜성코스모스, 끈끈이 대나물, 수레국화 등을 심어 꽃길을 조성했다.

경의선 꽃길 찾은 아이들
16일 오전 서울 마포구 염리동 국민건강보험공단 인근에 조성된 경의선 꽃길을 찾은 어린이들이 꽃밭을 둘러보고 있다. 마포구는 2014년 착공 예정인 경의선 숲길 공원 조성사업 부지의 일부 구간인 국민건강보험공단부터 홍대입구에 이르는 구간에 풍접초와 춘차국, 왜성코스모스, 끈끈이 대나물, 수레국화 등을 심어 꽃길을 조성했다.
빌딩숲 속 오아시스, ‘경의선 꽃길’
16일 오전 서울 마포구 염리동 국민건강보험공단 인근에 조성된 경의선 꽃길을 찾은 어린이들이 꽃밭을 둘러보고 있다. 마포구는 2014년 착공 예정인 경의선 숲길 공원 조성사업 부지의 일부 구간인 국민건강보험공단부터 홍대입구에 이르는 구간에 풍접초와 춘차국, 왜성코스모스, 끈끈이 대나물, 수레국화 등을 심어 꽃길을 조성했다.
경의선 꽃길 찾은 어린이들
16일 오전 서울 마포구 염리동 국민건강보험공단 인근에 조성된 경의선 꽃길을 찾은 어린이들이 꽃밭을 둘러보고 있다. 마포구는 2014년 착공 예정인 경의선 숲길 공원 조성사업 부지의 일부 구간인 국민건강보험공단부터 홍대입구에 이르는 구간에 풍접초와 춘차국, 왜성코스모스, 끈끈이 대나물, 수레국화 등을 심어 꽃길을 조성했다.
경의선 꽃길 찾은 어린이들
16일 오전 서울 마포구 염리동 국민건강보험공단 인근에 조성된 경의선 꽃길을 찾은 어린이들이 꽃밭을 둘러보고 있다. 마포구는 2014년 착공 예정인 경의선 숲길 공원 조성사업 부지의 일부 구간인 국민건강보험공단부터 홍대입구에 이르는 구간에 풍접초와 춘차국, 왜성코스모스, 끈끈이 대나물, 수레국화 등을 심어 꽃길을 조성했다.
  • 빌딩숲 속 오아시스, ‘경의선 꽃길’
    • 입력 2013-08-16 12:06:27
    포토뉴스

16일 오전 서울 마포구 염리동 국민건강보험공단 인근에 조성된 경의선 꽃길을 찾은 어린이들이 꽃밭을 둘러보고 있다. 마포구는 2014년 착공 예정인 경의선 숲길 공원 조성사업 부지의 일부 구간인 국민건강보험공단부터 홍대입구에 이르는 구간에 풍접초와 춘차국, 왜성코스모스, 끈끈이 대나물, 수레국화 등을 심어 꽃길을 조성했다.

16일 오전 서울 마포구 염리동 국민건강보험공단 인근에 조성된 경의선 꽃길을 찾은 어린이들이 꽃밭을 둘러보고 있다. 마포구는 2014년 착공 예정인 경의선 숲길 공원 조성사업 부지의 일부 구간인 국민건강보험공단부터 홍대입구에 이르는 구간에 풍접초와 춘차국, 왜성코스모스, 끈끈이 대나물, 수레국화 등을 심어 꽃길을 조성했다.

16일 오전 서울 마포구 염리동 국민건강보험공단 인근에 조성된 경의선 꽃길을 찾은 어린이들이 꽃밭을 둘러보고 있다. 마포구는 2014년 착공 예정인 경의선 숲길 공원 조성사업 부지의 일부 구간인 국민건강보험공단부터 홍대입구에 이르는 구간에 풍접초와 춘차국, 왜성코스모스, 끈끈이 대나물, 수레국화 등을 심어 꽃길을 조성했다.

16일 오전 서울 마포구 염리동 국민건강보험공단 인근에 조성된 경의선 꽃길을 찾은 어린이들이 꽃밭을 둘러보고 있다. 마포구는 2014년 착공 예정인 경의선 숲길 공원 조성사업 부지의 일부 구간인 국민건강보험공단부터 홍대입구에 이르는 구간에 풍접초와 춘차국, 왜성코스모스, 끈끈이 대나물, 수레국화 등을 심어 꽃길을 조성했다.

16일 오전 서울 마포구 염리동 국민건강보험공단 인근에 조성된 경의선 꽃길을 찾은 어린이들이 꽃밭을 둘러보고 있다. 마포구는 2014년 착공 예정인 경의선 숲길 공원 조성사업 부지의 일부 구간인 국민건강보험공단부터 홍대입구에 이르는 구간에 풍접초와 춘차국, 왜성코스모스, 끈끈이 대나물, 수레국화 등을 심어 꽃길을 조성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