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인천시교육청 ‘뇌물 공무원’ 수사 기록 검찰에 요청
입력 2013.08.16 (13:00) 수정 2013.08.16 (16:59) 사회
인천시교육청이 나근형 교육감 금품수수 사건 등에 연루된 공무원들을 징계하기 위해 검찰에 수사기록 열람을 요청했습니다.

시 교육청 감사실은 지난 14일 나교육감 금품수수 사건에 연루된 시 교육청 소속 공무원 16명의 수사기록 일체를 열람할 수 있게 해달라고 인천지방검찰청에 협조 공문을 보냈다고 밝혔습니다.

또 나 교육감 등의 지시를 받고 근무성적평정을 조작한 직원 6명에 대한 수사기록 열람도 요청했습니다.

검찰은 수사기록 열람 허가는 오는 26일 시작될 나 교육감의 재판에 미칠 영향 등을 고려해 시간을 두고 신중히 결정한다는 방침입니다.
  • 인천시교육청 ‘뇌물 공무원’ 수사 기록 검찰에 요청
    • 입력 2013-08-16 13:00:50
    • 수정2013-08-16 16:59:29
    사회
인천시교육청이 나근형 교육감 금품수수 사건 등에 연루된 공무원들을 징계하기 위해 검찰에 수사기록 열람을 요청했습니다.

시 교육청 감사실은 지난 14일 나교육감 금품수수 사건에 연루된 시 교육청 소속 공무원 16명의 수사기록 일체를 열람할 수 있게 해달라고 인천지방검찰청에 협조 공문을 보냈다고 밝혔습니다.

또 나 교육감 등의 지시를 받고 근무성적평정을 조작한 직원 6명에 대한 수사기록 열람도 요청했습니다.

검찰은 수사기록 열람 허가는 오는 26일 시작될 나 교육감의 재판에 미칠 영향 등을 고려해 시간을 두고 신중히 결정한다는 방침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