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찰 조사받다 수갑 빼내 도주한 20대 구속
입력 2013.08.16 (14:47) 사회
인천지방검찰청 부천지청은 경찰 조사를 받던 중 수갑에서 손을 빼내 도주한 혐의 등으로 21살 이 모씨를 구속했습니다.

이 씨는 지난 14일 오전 5시 반쯤 경기도 부천 원미경찰서 형사팀 사무실에서 사기 혐의로 조사를 받기 위해 대기하던 중 수갑에서 손을 빼내 달아났다 10시간여 만에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경찰조사에서 이 씨는 당시 수갑이 느슨하게 채워져 있어 세 차례 손목을 잡아당겨 손을 뺐으며, 구속될 것이 두려워 충동적으로 달아났다고 진술했습니다.

경기지방경찰청은 이씨가 도주할 당시 형사 당직팀 경찰관 4명의 근무태도에 문제가 없었는지 감찰 조사를 벌이고 있습니다.
  • 경찰 조사받다 수갑 빼내 도주한 20대 구속
    • 입력 2013-08-16 14:47:43
    사회
인천지방검찰청 부천지청은 경찰 조사를 받던 중 수갑에서 손을 빼내 도주한 혐의 등으로 21살 이 모씨를 구속했습니다.

이 씨는 지난 14일 오전 5시 반쯤 경기도 부천 원미경찰서 형사팀 사무실에서 사기 혐의로 조사를 받기 위해 대기하던 중 수갑에서 손을 빼내 달아났다 10시간여 만에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경찰조사에서 이 씨는 당시 수갑이 느슨하게 채워져 있어 세 차례 손목을 잡아당겨 손을 뺐으며, 구속될 것이 두려워 충동적으로 달아났다고 진술했습니다.

경기지방경찰청은 이씨가 도주할 당시 형사 당직팀 경찰관 4명의 근무태도에 문제가 없었는지 감찰 조사를 벌이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