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기름값 담합’ 정유사들 억대 벌금 선고
입력 2013.08.16 (15:16) 사회
기름값 담합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정유업체들에게 법원이 담합 혐의를 인정하고 각각 1억원 가량의 벌금을 선고했습니다.

서울중앙지방법원 형사23단독은 기름값 인상을 담합한 혐의로 기소된 주식회사 SK와 주식회사 지에스칼텍스에 각각 벌금 1억5천만원과 1억원을 선고했습니다.

같은 혐의로 기소된 주식회사 현대오일뱅크는 시장점유율을 고려해 3천만원 감액된 벌금 7천만원을 선고받았습니다.

이들은 2004년 4월부터 6월까지 경유 제품 가격을 담합 인상한 혐의로 2007년 약식기소됐다가 정식재판에 넘겨졌습니다.
  • ‘기름값 담합’ 정유사들 억대 벌금 선고
    • 입력 2013-08-16 15:16:42
    사회
기름값 담합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정유업체들에게 법원이 담합 혐의를 인정하고 각각 1억원 가량의 벌금을 선고했습니다.

서울중앙지방법원 형사23단독은 기름값 인상을 담합한 혐의로 기소된 주식회사 SK와 주식회사 지에스칼텍스에 각각 벌금 1억5천만원과 1억원을 선고했습니다.

같은 혐의로 기소된 주식회사 현대오일뱅크는 시장점유율을 고려해 3천만원 감액된 벌금 7천만원을 선고받았습니다.

이들은 2004년 4월부터 6월까지 경유 제품 가격을 담합 인상한 혐의로 2007년 약식기소됐다가 정식재판에 넘겨졌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