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뉴스9 예고] 원세훈·김용판 출석…‘의혹’부인 外
입력 2013.08.16 (20:20) 수정 2013.08.16 (20:24) 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원세훈 전 국정원장과 김용판 전 서울경찰청장이 국정원 국정조사 청문회에 출석했습니다. 두 증인은 모두 증인 선서를 거부하고 검찰의 공소 사실도 전면 부인했습니다.

내일도 ‘폭염’…모레부터 누그러져

오늘도 전국적으로 35도 안팎의 무더위가 기승을 부렸습니다. 폭염과 열대야는 내일까지 이어진 뒤 일요일인 모레 비가 내리면서 점차 누그러질 전망입니다.

“추징금 자진 납부해도 수사 계속”

검찰이 경기도 오산 땅에 '전두환 비자금'이 유입된 단서를 포착했습니다. 전두환 전 대통령이 추징금을 자진 납부해도 범죄 혐의는 계속 수사하겠다고도 밝혔습니다.

일본군에 유린된‘제주 오름’

제주 오름 3분의 1가량이 일제 말기 일본군에 의해 동굴 진지로 파헤쳐졌다는 사실이 확인됐습니다. 7백 개가 넘는 진지 구축을 위해 민간인 수만 명이 징용됐습니다.

‘캠핑 광풍’속 시설·문화 부족

전국적으로 캠핑 열풍이 불고 있지만 관련 시설과 문화 의식은 턱없이 부족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캠핑 선진국으로 나아가기 위한 실태와 해법, 집중 취재했습니다.
  • [뉴스9 예고] 원세훈·김용판 출석…‘의혹’부인 外
    • 입력 2013-08-16 15:30:01
    • 수정2013-08-16 20:24:31
    뉴스
원세훈 전 국정원장과 김용판 전 서울경찰청장이 국정원 국정조사 청문회에 출석했습니다. 두 증인은 모두 증인 선서를 거부하고 검찰의 공소 사실도 전면 부인했습니다.

내일도 ‘폭염’…모레부터 누그러져

오늘도 전국적으로 35도 안팎의 무더위가 기승을 부렸습니다. 폭염과 열대야는 내일까지 이어진 뒤 일요일인 모레 비가 내리면서 점차 누그러질 전망입니다.

“추징금 자진 납부해도 수사 계속”

검찰이 경기도 오산 땅에 '전두환 비자금'이 유입된 단서를 포착했습니다. 전두환 전 대통령이 추징금을 자진 납부해도 범죄 혐의는 계속 수사하겠다고도 밝혔습니다.

일본군에 유린된‘제주 오름’

제주 오름 3분의 1가량이 일제 말기 일본군에 의해 동굴 진지로 파헤쳐졌다는 사실이 확인됐습니다. 7백 개가 넘는 진지 구축을 위해 민간인 수만 명이 징용됐습니다.

‘캠핑 광풍’속 시설·문화 부족

전국적으로 캠핑 열풍이 불고 있지만 관련 시설과 문화 의식은 턱없이 부족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캠핑 선진국으로 나아가기 위한 실태와 해법, 집중 취재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