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올들어 지자체 취득세수 2779억 원 줄어
입력 2013.08.25 (13:19) 사회
지방자치단체 지방세 수입의 3분의 1을 차지하는 취득세 징수액이 올 들어 지난해보다 3.5% 줄었습니다.

전국 지자체의 올들어 7월까지의 취득세 징수 현황을 보면 징수액은 7조 6천506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3.5%인 2천 779억원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같은 기간 전체 지방세 징수액은 24조 9천 387억 원으로 지난해보다 1.4% 인 3천 611억 원이 줄었습니다.

서울시가 1조 4천267억원으로 지난해 대비 9.0%인 천 409억원이 줄었고 경남은 5천 543억원으로 4.6%인 265억원이 감소했습니다.

특히 대전은 29.1%, 613억원으로 감소폭이 가장 컸고 충남 22.3%, 울산 18.4%, 충북이 10.3%로 뒤를 이었습니다.

반면 전남과 제주, 대구는 10%에서 최대 21%까지 취득세수가 늘었습니다.
  • 올들어 지자체 취득세수 2779억 원 줄어
    • 입력 2013-08-25 13:19:32
    사회
지방자치단체 지방세 수입의 3분의 1을 차지하는 취득세 징수액이 올 들어 지난해보다 3.5% 줄었습니다.

전국 지자체의 올들어 7월까지의 취득세 징수 현황을 보면 징수액은 7조 6천506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3.5%인 2천 779억원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같은 기간 전체 지방세 징수액은 24조 9천 387억 원으로 지난해보다 1.4% 인 3천 611억 원이 줄었습니다.

서울시가 1조 4천267억원으로 지난해 대비 9.0%인 천 409억원이 줄었고 경남은 5천 543억원으로 4.6%인 265억원이 감소했습니다.

특히 대전은 29.1%, 613억원으로 감소폭이 가장 컸고 충남 22.3%, 울산 18.4%, 충북이 10.3%로 뒤를 이었습니다.

반면 전남과 제주, 대구는 10%에서 최대 21%까지 취득세수가 늘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