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9월부터 명태·꽁치·참치 등 방사능 안전성 추가 조사
입력 2013.08.25 (15:18) 수정 2013.08.25 (17:50) 경제
해양수산부가 다음달부터 원양 수산물에 대한 방사능 안전성 조사를 확대하기로 했습니다.

해양수산부는 다음달부터 명태와 꽁치, 다랑어, 상어 등 4개 품목에 대한 방사능 안전성 조사를 당초 계획됐던 45건에서 90건으로 늘리기로 했으며, 조사는 12월 말까지 계속된다고 밝혔습니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이와 별도로 러시아산 명태 등 태평양산 수입 수산물 6종에 대한 방사능 검사 빈도를 주 1회에서 주 2회로 늘리기로 했습니다.

이번 조치는 일본 후쿠시마 원전의 오염수 방출로 수산물의 방사능 안전에 대한 우려가 커진 데 따른 조치로, 검사 강화 대상 태평양산 어종은 명태 외에 꽁치와 가자미, 다랑어와 상어, 고등어 등입니다.

수산물에 대한 방사능 조사 결과는 관련 기관의 홈페이지를 통해 수시로 공개되고있습니다.
  • 9월부터 명태·꽁치·참치 등 방사능 안전성 추가 조사
    • 입력 2013-08-25 15:18:26
    • 수정2013-08-25 17:50:19
    경제
해양수산부가 다음달부터 원양 수산물에 대한 방사능 안전성 조사를 확대하기로 했습니다.

해양수산부는 다음달부터 명태와 꽁치, 다랑어, 상어 등 4개 품목에 대한 방사능 안전성 조사를 당초 계획됐던 45건에서 90건으로 늘리기로 했으며, 조사는 12월 말까지 계속된다고 밝혔습니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이와 별도로 러시아산 명태 등 태평양산 수입 수산물 6종에 대한 방사능 검사 빈도를 주 1회에서 주 2회로 늘리기로 했습니다.

이번 조치는 일본 후쿠시마 원전의 오염수 방출로 수산물의 방사능 안전에 대한 우려가 커진 데 따른 조치로, 검사 강화 대상 태평양산 어종은 명태 외에 꽁치와 가자미, 다랑어와 상어, 고등어 등입니다.

수산물에 대한 방사능 조사 결과는 관련 기관의 홈페이지를 통해 수시로 공개되고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