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한-중 부정기 항공편, ‘1노선 1사’로 제한
입력 2013.09.01 (10:53) 경제
오늘부터 한국과 중국 간 부정기 편을 운항하는 항공사가 1곳으로 제한됩니다.

국토교통부는 중국 항공당국의 부정기 항공편 운항 기준 강화 방침에 따라 복수 항공사가 희망한 노선을 조정했다고 밝혔습니다.

중국 부정기 편 운항 편수는 이스타항공이 85편으로 가장 많으며 아시아나항공은 70편, 대한항공은 53편입니다.

중국은 정기편을 운항하는 자국 항공사를 보호하기 위해 부정기 편을 규제하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 같은 방침에 따라 지난 7월 26일에는 제주항공이 중국 하이난섬에 부정기 편을 띄우려다 중국이 허가를 하지 않아 출발 몇 시간 전에 운항을 취소한 바 있습니다.

국토부는 다음달부터는 항공사들이 자체적으로 부정기 노선을 조정하게 하는 한편 부정기 편 관련 규정을 완화하도록 중국 당국을 설득할 계획입니다.
  • 한-중 부정기 항공편, ‘1노선 1사’로 제한
    • 입력 2013-09-01 10:53:53
    경제
오늘부터 한국과 중국 간 부정기 편을 운항하는 항공사가 1곳으로 제한됩니다.

국토교통부는 중국 항공당국의 부정기 항공편 운항 기준 강화 방침에 따라 복수 항공사가 희망한 노선을 조정했다고 밝혔습니다.

중국 부정기 편 운항 편수는 이스타항공이 85편으로 가장 많으며 아시아나항공은 70편, 대한항공은 53편입니다.

중국은 정기편을 운항하는 자국 항공사를 보호하기 위해 부정기 편을 규제하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 같은 방침에 따라 지난 7월 26일에는 제주항공이 중국 하이난섬에 부정기 편을 띄우려다 중국이 허가를 하지 않아 출발 몇 시간 전에 운항을 취소한 바 있습니다.

국토부는 다음달부터는 항공사들이 자체적으로 부정기 노선을 조정하게 하는 한편 부정기 편 관련 규정을 완화하도록 중국 당국을 설득할 계획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