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애플, 10일 새 아이폰 공개할 듯…언론에 초대장
입력 2013.09.04 (06:46) 연합뉴스
다양한 색의 아이폰 선보일 가능성 있어


애플이 오는 10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쿠퍼티노 본사에서 열릴 행사에 언론들을 초청했다고 월스트리트저널(WSJ) 인터넷판이 3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애플은 초청장에서 행사 내용을 구체적으로 설명하지 않았고 행사가 미국 동부시간으로 오후 1시에 시작된다고 밝혔다.

초청장에는 녹색, 파란색, 보라색, 빨간색, 노란색 등의 작은 원들이 여러 개 있고 가운데 애플 로고가 찍혀 있다. 작은 원들 밑에는 "이것이 모든 사람의 하루를 밝게 한다"(This should brighten everyone's day)는 문구가 적혀 있다.

WSJ는 애플이 이번 행사에서 아이폰5의 후속 모델인 차세대 아이폰을 공개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전했다.

미국 언론들은 애플이 차세대 아이폰을 이달 중에 선보일 것으로 예측했었다.

애플은 행사에서 새로운 기술을 적용한 차세대 아이폰과 함께 저가형 아이폰도 공개할 것으로 보인다.

업계에서는 애플이 초청장에 다양한 파스텔 색깔의 원들을 사용한 것을 두고 종전의 흰색과 검은색뿐만 아니라 다양한 색깔의 아이폰을 선보일 가능성이 있다는 예상이 나오고 있다.

WSJ는 소식통을 인용해 저가형 아이폰이 다양한 색깔로 출시될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내다봤다.

애플의 경쟁업체인 삼성전자와 소니 등도 이달 초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가전 박람회인 IFA(Internationale Funkausstellung)에서 새로운 스마트폰을 선보일 계획이다.

삼성은 독일 행사에서 새로운 스마트폰과 함께 손목시계형 스마트폰인 '갤럭시 기어'도 공개할 것으로 전해졌다.
  • 애플, 10일 새 아이폰 공개할 듯…언론에 초대장
    • 입력 2013-09-04 06:46:18
    연합뉴스
다양한 색의 아이폰 선보일 가능성 있어


애플이 오는 10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쿠퍼티노 본사에서 열릴 행사에 언론들을 초청했다고 월스트리트저널(WSJ) 인터넷판이 3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애플은 초청장에서 행사 내용을 구체적으로 설명하지 않았고 행사가 미국 동부시간으로 오후 1시에 시작된다고 밝혔다.

초청장에는 녹색, 파란색, 보라색, 빨간색, 노란색 등의 작은 원들이 여러 개 있고 가운데 애플 로고가 찍혀 있다. 작은 원들 밑에는 "이것이 모든 사람의 하루를 밝게 한다"(This should brighten everyone's day)는 문구가 적혀 있다.

WSJ는 애플이 이번 행사에서 아이폰5의 후속 모델인 차세대 아이폰을 공개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전했다.

미국 언론들은 애플이 차세대 아이폰을 이달 중에 선보일 것으로 예측했었다.

애플은 행사에서 새로운 기술을 적용한 차세대 아이폰과 함께 저가형 아이폰도 공개할 것으로 보인다.

업계에서는 애플이 초청장에 다양한 파스텔 색깔의 원들을 사용한 것을 두고 종전의 흰색과 검은색뿐만 아니라 다양한 색깔의 아이폰을 선보일 가능성이 있다는 예상이 나오고 있다.

WSJ는 소식통을 인용해 저가형 아이폰이 다양한 색깔로 출시될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내다봤다.

애플의 경쟁업체인 삼성전자와 소니 등도 이달 초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가전 박람회인 IFA(Internationale Funkausstellung)에서 새로운 스마트폰을 선보일 계획이다.

삼성은 독일 행사에서 새로운 스마트폰과 함께 손목시계형 스마트폰인 '갤럭시 기어'도 공개할 것으로 전해졌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