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강남 3구 월세가 전세보다 70% 비싸다
입력 2013.09.04 (11:13) 경제
서울 강남 3구의 월세가격이 전세금보다 70% 가까이 비싸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습니다.

이충언 한림대학교 교수팀이 발표한 '실거래 자료를 이용한 월세시장의 효율성 평가'를 보면, 서울의 강남,서초,송파구에서 지난 2년간 이뤄진 아파트 전·월세 거래 7만6천6백 여건을 분석한 결과 월세의 실질 부담액은 전세보다 69.4% 많은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실질 부담액이란 세입자가 치르는 실질적인 비용으로 매월 월세 비용에 보증금을 은행 정기예금에 넣는다고 가정한 이자소득까지 고려한 금액입니다.

분석 결과 강남 3구의 3.3㎡당 전세 비용은 454만원, 월세 비용은 773만원으로, 월세 세입자가 전세 세입자보다 약 319만원, 70%의 비용을 더 치르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이 교수는 "저금리 기조에서 세입자의 실질 부담액은 월세보다 전세가 더 적다"며 "월세 전환이 늘어나면 세입자의 부담은 많이 늘어날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 강남 3구 월세가 전세보다 70% 비싸다
    • 입력 2013-09-04 11:13:40
    경제
서울 강남 3구의 월세가격이 전세금보다 70% 가까이 비싸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습니다.

이충언 한림대학교 교수팀이 발표한 '실거래 자료를 이용한 월세시장의 효율성 평가'를 보면, 서울의 강남,서초,송파구에서 지난 2년간 이뤄진 아파트 전·월세 거래 7만6천6백 여건을 분석한 결과 월세의 실질 부담액은 전세보다 69.4% 많은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실질 부담액이란 세입자가 치르는 실질적인 비용으로 매월 월세 비용에 보증금을 은행 정기예금에 넣는다고 가정한 이자소득까지 고려한 금액입니다.

분석 결과 강남 3구의 3.3㎡당 전세 비용은 454만원, 월세 비용은 773만원으로, 월세 세입자가 전세 세입자보다 약 319만원, 70%의 비용을 더 치르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이 교수는 "저금리 기조에서 세입자의 실질 부담액은 월세보다 전세가 더 적다"며 "월세 전환이 늘어나면 세입자의 부담은 많이 늘어날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