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박 대통령, G20 정상회의 참석…다자외교 무대 첫발
입력 2013.09.04 (12:15) 수정 2013.09.04 (13:09)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박근혜 대통령이 러시아에서 열리는 주요 20개국 정상회의 참석과 베트남 국빈방문을 위해 오늘 출국합니다.

다자외교 무대에 첫 발을 내디디면서 세일즈 외교에도 적극적으로 나설 예정입니다.

곽희섭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박근혜 대통령이 내일부터 이틀간 러시아 상트페테르부르크에서 열리는 주요 20개국 정상회의 참석을 위해 오늘 오후 출국합니다.

취임 후 첫 다자외교 무대 참석입니다.

박 대통령은 '세계경제 성장과 양질의 고용 창출'이 주제인 이번 회의에서 선도발언 등을 통해 우리 정부의 일자리 정책을 소개하고 국제공조의 중요성을 강조할 예정입니다.

또 회의 기간동안 이탈리아를 시작으로 독일, 카자흐스탄 정상들과 잇따라 양자 회담을 하고, 한반도 주변 4강이자 의장국인 러시아와도 정상회담을 할 계획입니다.

<녹취> 주철기(청와대 외교안보수석) : "실질 협력 방안 및 기업진출 확대 방안 등을 협의함으로써 세일즈 외교활동을 전개하고 창조경제 실현 위한 협력 기반도 마련하게 될 것입니다"

박 대통령은 이어 오는 7일부터 베트남을 국빈방문합니다.

쯔엉 떤 상 국가주석과 정상회담을 통해 전략적 협력 동반자 관계 내실화를 위한 공동성명을 채택할 예정입니다.

또 양국 경제인들의 만찬에 참석하고, 베트남 최대 경제 도시인 호치민을 방문해 우리 기업에 대한 지원을 당부하는 등 세일즈 외교에 주안점을 둔 다양한 일정을 소화할 계획입니다.

박 대통령은 7박 8일간의 러시아와 베트남 방문을 마치고 오는 11일 귀국할 예정입니다.

KBS 뉴스 곽희섭입니다.
  • 박 대통령, G20 정상회의 참석…다자외교 무대 첫발
    • 입력 2013-09-04 12:16:39
    • 수정2013-09-04 13:09:28
    뉴스 12
<앵커 멘트>

박근혜 대통령이 러시아에서 열리는 주요 20개국 정상회의 참석과 베트남 국빈방문을 위해 오늘 출국합니다.

다자외교 무대에 첫 발을 내디디면서 세일즈 외교에도 적극적으로 나설 예정입니다.

곽희섭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박근혜 대통령이 내일부터 이틀간 러시아 상트페테르부르크에서 열리는 주요 20개국 정상회의 참석을 위해 오늘 오후 출국합니다.

취임 후 첫 다자외교 무대 참석입니다.

박 대통령은 '세계경제 성장과 양질의 고용 창출'이 주제인 이번 회의에서 선도발언 등을 통해 우리 정부의 일자리 정책을 소개하고 국제공조의 중요성을 강조할 예정입니다.

또 회의 기간동안 이탈리아를 시작으로 독일, 카자흐스탄 정상들과 잇따라 양자 회담을 하고, 한반도 주변 4강이자 의장국인 러시아와도 정상회담을 할 계획입니다.

<녹취> 주철기(청와대 외교안보수석) : "실질 협력 방안 및 기업진출 확대 방안 등을 협의함으로써 세일즈 외교활동을 전개하고 창조경제 실현 위한 협력 기반도 마련하게 될 것입니다"

박 대통령은 이어 오는 7일부터 베트남을 국빈방문합니다.

쯔엉 떤 상 국가주석과 정상회담을 통해 전략적 협력 동반자 관계 내실화를 위한 공동성명을 채택할 예정입니다.

또 양국 경제인들의 만찬에 참석하고, 베트남 최대 경제 도시인 호치민을 방문해 우리 기업에 대한 지원을 당부하는 등 세일즈 외교에 주안점을 둔 다양한 일정을 소화할 계획입니다.

박 대통령은 7박 8일간의 러시아와 베트남 방문을 마치고 오는 11일 귀국할 예정입니다.

KBS 뉴스 곽희섭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12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