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타이완 “SK사건 김원홍씨 이르면 일주일 내 송환”
입력 2013.09.04 (19:10) 국제
'SK 횡령사건'의 핵심 인물로 지목돼온 김원홍 전 SK 해운 고문이 이르면 일주일 안에 국내로 송환될 것으로 보입니다.

출입국 업무를 총괄하는 타이완 이민서 관계자는 "강제 송환을 위한 사전 조사 절차가 최종 마무리됐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이 관계자는 "김씨가 한국에 인도되는 데 일주일 전후의 시간이면 충분할 것"이라면서 "김씨의 여권 발급 등 한국 당국이 관련 준비를 하는 데 따라 송환 시기가 결정될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김 전 고문은 지난달 31일 타이완 북부 지룽시의 한 지방 도로에서 최재원 SK 부회장과 함께 차량으로 이동하다 현지 경찰에 체포됐습니다.
  • 타이완 “SK사건 김원홍씨 이르면 일주일 내 송환”
    • 입력 2013-09-04 19:10:41
    국제
'SK 횡령사건'의 핵심 인물로 지목돼온 김원홍 전 SK 해운 고문이 이르면 일주일 안에 국내로 송환될 것으로 보입니다.

출입국 업무를 총괄하는 타이완 이민서 관계자는 "강제 송환을 위한 사전 조사 절차가 최종 마무리됐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이 관계자는 "김씨가 한국에 인도되는 데 일주일 전후의 시간이면 충분할 것"이라면서 "김씨의 여권 발급 등 한국 당국이 관련 준비를 하는 데 따라 송환 시기가 결정될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김 전 고문은 지난달 31일 타이완 북부 지룽시의 한 지방 도로에서 최재원 SK 부회장과 함께 차량으로 이동하다 현지 경찰에 체포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