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남아공 금광 근로자 8만 명 파업
입력 2013.09.05 (00:01) 국제
남아프리카공화국에서 금광 근로자 8만 명이 파업에 돌입했습니다.

전국광산노조 소속 금광부문 근로자들은 3일 저녁 근무조부터 지하 갱도에 들어가기를 거부하고 전면 파업을 시작했습니다.

광산노조 소속 근로자들은 남아공 전체 금광 근로자 14만 명의 약 60%를 차지합니다.

이들은 60%의 임금인상을 요구했지만 사측은 6.5%의 수정 제시안을 고수해 협상이 이뤄지지 못했습니다.

금과 백금 생산이 국가 주요 산업인 남아공은 지난해 백금과 금광부문 파업으로 국가신용등급이 한 단계 낮아진 바 있습니다.
  • 남아공 금광 근로자 8만 명 파업
    • 입력 2013-09-05 00:01:16
    국제
남아프리카공화국에서 금광 근로자 8만 명이 파업에 돌입했습니다.

전국광산노조 소속 금광부문 근로자들은 3일 저녁 근무조부터 지하 갱도에 들어가기를 거부하고 전면 파업을 시작했습니다.

광산노조 소속 근로자들은 남아공 전체 금광 근로자 14만 명의 약 60%를 차지합니다.

이들은 60%의 임금인상을 요구했지만 사측은 6.5%의 수정 제시안을 고수해 협상이 이뤄지지 못했습니다.

금과 백금 생산이 국가 주요 산업인 남아공은 지난해 백금과 금광부문 파업으로 국가신용등급이 한 단계 낮아진 바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