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석기 의원 체포동의안 가결…이탈표 공방
입력 2013.09.05 (07:00) 수정 2013.09.05 (08:13) 뉴스광장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내란 음모 등의 혐의를 받고 있는 통합진보당 이석기 의원에 대한 체포동의안이 국회 본회의에서 압도적 찬성으로 가결됐습니다.

새누리당, 민주당, 정의당까지 당론으로 찬성 표결에 나선 결과입니다.

김병용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통합진보당 이석기 의원에 대한 체포동의안이 국회 본회의에서 가결됐습니다.

<녹취> 강창희(국회의장) : "국회의원 이석기에 대한 체포동의안 가결되었음을 선포합니다."

재적 의원 300명 가운데 289명의 의원들이 표결에 참석해 과반을 훨씬 웃도는 258명이 찬성했습니다.

통합진보당을 제외한 여야가 본회의 직전 의원총회를 열어 찬성 표결을 당론으로 정한 결과로 풀이됩니다.

<녹취> 최경환(새누리당 원내대표) : "'찬성 당론' 이상의 결연한 의지를 가지고 투표에 임해야 되지 않겠나 생각합니다."

<녹취> 이언주(민주당 원내대변인) : "강한 의지를 보여주기 위해 수식어를 빼고 '찬성 당론'으로 간략하게 정했습니다."

<녹취> 이정미(정의당 대변인) : "정의당은 이석기 의원 체포동의안 처리에 '찬성'하기로 결정하였습니다."

하지만 반대와 기권, 무효를 합치면 모두 31표.

통합진보당 의원 6명을 빼면 나머지 세 당과 무소속 의원 중에서 25명이 동의안에 찬성하지 않은 것입니다.

체포동의안에 찬성하지 않은 이른바 이탈표에 대해 여야는 진실공방을 이어갔습니다.

새누리당은 찬성하지 않은 31명은 국회 내 종북, 친북 의원 규모라고 주장하면서 야당을 겨냥했습니다.

반면 민주당은 반대표는 민주당에 책임을 덮어씌우기 위한 새누리당의 공작표라고 주장했습니다.

KBS 뉴스 김병용입니다.
  • 이석기 의원 체포동의안 가결…이탈표 공방
    • 입력 2013-09-05 07:02:05
    • 수정2013-09-05 08:13:31
    뉴스광장
<앵커 멘트>

내란 음모 등의 혐의를 받고 있는 통합진보당 이석기 의원에 대한 체포동의안이 국회 본회의에서 압도적 찬성으로 가결됐습니다.

새누리당, 민주당, 정의당까지 당론으로 찬성 표결에 나선 결과입니다.

김병용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통합진보당 이석기 의원에 대한 체포동의안이 국회 본회의에서 가결됐습니다.

<녹취> 강창희(국회의장) : "국회의원 이석기에 대한 체포동의안 가결되었음을 선포합니다."

재적 의원 300명 가운데 289명의 의원들이 표결에 참석해 과반을 훨씬 웃도는 258명이 찬성했습니다.

통합진보당을 제외한 여야가 본회의 직전 의원총회를 열어 찬성 표결을 당론으로 정한 결과로 풀이됩니다.

<녹취> 최경환(새누리당 원내대표) : "'찬성 당론' 이상의 결연한 의지를 가지고 투표에 임해야 되지 않겠나 생각합니다."

<녹취> 이언주(민주당 원내대변인) : "강한 의지를 보여주기 위해 수식어를 빼고 '찬성 당론'으로 간략하게 정했습니다."

<녹취> 이정미(정의당 대변인) : "정의당은 이석기 의원 체포동의안 처리에 '찬성'하기로 결정하였습니다."

하지만 반대와 기권, 무효를 합치면 모두 31표.

통합진보당 의원 6명을 빼면 나머지 세 당과 무소속 의원 중에서 25명이 동의안에 찬성하지 않은 것입니다.

체포동의안에 찬성하지 않은 이른바 이탈표에 대해 여야는 진실공방을 이어갔습니다.

새누리당은 찬성하지 않은 31명은 국회 내 종북, 친북 의원 규모라고 주장하면서 야당을 겨냥했습니다.

반면 민주당은 반대표는 민주당에 책임을 덮어씌우기 위한 새누리당의 공작표라고 주장했습니다.

KBS 뉴스 김병용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