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초등생 70% 이상 취학 전 사교육 받아”
입력 2013.09.05 (11:48) 사회
현재 초등학교 1학년에 다니고 있는 학생 10명 가운데 7명이 취학 전 사교육을 받은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국회 교육문화체육관광위원회 김상희 의원과 시민단체 '사교육걱정없는세상'이 전국 111개 초등학교 1학년생 학부모 5천470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한 결과 74.2%는 취학전 국어 사교육을, 73%는 수학 사교육을 받았다고 답했으며 취학전 영어 사교육을 시작했다고 답한 비율도 67.2%에 달했습니다.

2살 이전에 사교육을 시작한 경우도 국어 5.4%, 영어 3.5%, 수학 2.7%에 달했습니다.

학생이 다니는 학교 유형별로 보면 사립 초등학생은 취학 전 영어 사교육을 받은 비율이 82.8%로 국공립 초등 학생 65.6%보다 높았고, 지역으로는 서울이 79.5%로 가장 높았습니다.

사교육 유형으로는 국어·수학은 학습지가 가장 많았고, 영어는 유치원 특별활동이 가장 많았습니다.
  • “초등생 70% 이상 취학 전 사교육 받아”
    • 입력 2013-09-05 11:48:22
    사회
현재 초등학교 1학년에 다니고 있는 학생 10명 가운데 7명이 취학 전 사교육을 받은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국회 교육문화체육관광위원회 김상희 의원과 시민단체 '사교육걱정없는세상'이 전국 111개 초등학교 1학년생 학부모 5천470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한 결과 74.2%는 취학전 국어 사교육을, 73%는 수학 사교육을 받았다고 답했으며 취학전 영어 사교육을 시작했다고 답한 비율도 67.2%에 달했습니다.

2살 이전에 사교육을 시작한 경우도 국어 5.4%, 영어 3.5%, 수학 2.7%에 달했습니다.

학생이 다니는 학교 유형별로 보면 사립 초등학생은 취학 전 영어 사교육을 받은 비율이 82.8%로 국공립 초등 학생 65.6%보다 높았고, 지역으로는 서울이 79.5%로 가장 높았습니다.

사교육 유형으로는 국어·수학은 학습지가 가장 많았고, 영어는 유치원 특별활동이 가장 많았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