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활짝 핀 평창 메밀꽃밭’
입력 2013.09.05 (14:00) 포토뉴스
‘활짝 핀 평창 메밀 꽃밭’

5일 강원 평창군 봉평면 효석문화마을을 찾은 관광객들이 메밀꽃밭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 단편소설의 백미 '메밀꽃 필 무렵'의 작가인 가산 이효석 선생의 문학 혼을 기리는 '효석문화제'는 오는 6일 개막된다.

‘활짝 핀 평창 메밀 꽃밭’
5일 강원 평창군 봉평면 효석문화마을을 찾은 관광객들이 메밀꽃밭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 단편소설의 백미 '메밀꽃 필 무렵'의 작가인 가산 이효석 선생의 문학 혼을 기리는 '효석문화제'는 오는 6일 개막된다.
하얀 메밀꽃 세상
5일 강원 평창군 봉평면 효석문화마을을 찾은 관광객들이 메밀꽃밭을 돌아보고 있다. 한국 단편소설의 백미 '메밀꽃 필 무렵'의 작가인 가산 이효석 선생의 문학 혼을 기리는 효석문화제는 오는 6일 개막된다.
‘평창 메밀꽃 필 무렵’
5일 강원 평창군 봉평면 효석문화마을을 찾은 관광객들이 메밀꽃밭을 돌아보고 있다. 한국 단편소설의 백미 '메밀꽃 필 무렵'의 작가인 가산 이효석 선생의 문학 혼을 기리는 '효석문화제'는 오는 6일 개막된다.
하얀 메밀꽃 세상
5일 강원 평창군 봉평면 효석문화마을을 찾은 관광객들이 메밀꽃밭을 돌아보고 있다. 한국 단편소설의 백미 '메밀꽃 필 무렵'의 작가인 가산 이효석 선생의 문학 혼을 기리는 효석문화제는 오는 6일 개막된다.
‘평창 메밀꽃 필 무렵’
5일 강원 평창군 봉평면 효석문화마을을 찾은 관광객들이 메밀꽃밭을 돌아보고 있다. 한국 단편소설의 백미 '메밀꽃 필 무렵'의 작가인 가산 이효석 선생의 문학 혼을 기리는 '효석문화제'는 오는 6일 개막된다.
  • ‘활짝 핀 평창 메밀꽃밭’
    • 입력 2013-09-05 14:00:27
    포토뉴스

5일 강원 평창군 봉평면 효석문화마을을 찾은 관광객들이 메밀꽃밭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 단편소설의 백미 '메밀꽃 필 무렵'의 작가인 가산 이효석 선생의 문학 혼을 기리는 '효석문화제'는 오는 6일 개막된다.

5일 강원 평창군 봉평면 효석문화마을을 찾은 관광객들이 메밀꽃밭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 단편소설의 백미 '메밀꽃 필 무렵'의 작가인 가산 이효석 선생의 문학 혼을 기리는 '효석문화제'는 오는 6일 개막된다.

5일 강원 평창군 봉평면 효석문화마을을 찾은 관광객들이 메밀꽃밭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 단편소설의 백미 '메밀꽃 필 무렵'의 작가인 가산 이효석 선생의 문학 혼을 기리는 '효석문화제'는 오는 6일 개막된다.

5일 강원 평창군 봉평면 효석문화마을을 찾은 관광객들이 메밀꽃밭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 단편소설의 백미 '메밀꽃 필 무렵'의 작가인 가산 이효석 선생의 문학 혼을 기리는 '효석문화제'는 오는 6일 개막된다.

5일 강원 평창군 봉평면 효석문화마을을 찾은 관광객들이 메밀꽃밭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 단편소설의 백미 '메밀꽃 필 무렵'의 작가인 가산 이효석 선생의 문학 혼을 기리는 '효석문화제'는 오는 6일 개막된다.

5일 강원 평창군 봉평면 효석문화마을을 찾은 관광객들이 메밀꽃밭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 단편소설의 백미 '메밀꽃 필 무렵'의 작가인 가산 이효석 선생의 문학 혼을 기리는 '효석문화제'는 오는 6일 개막된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