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볼트 “2016년 올림픽 끝으로 은퇴”
입력 2013.09.05 (14:56) 종합
육상 단거리 황제 우사인 볼트가 2016년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을 끝으로 은퇴하겠다는 의사를 밝혔습니다.

볼트는 벨기에에서 열리는 다이아몬드리그 파이널대회 기자회견에서 최고의 자리에서 은퇴하는 것이 좋다며 2016년 올림픽이 마지막이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볼트는 또 내년에는 2009년 이후 깨지지않고 있는 자신의 200미터 세계기록을 경신하고싶다는 포부를 밝혔습니다.
  • 볼트 “2016년 올림픽 끝으로 은퇴”
    • 입력 2013-09-05 14:56:26
    종합
육상 단거리 황제 우사인 볼트가 2016년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을 끝으로 은퇴하겠다는 의사를 밝혔습니다.

볼트는 벨기에에서 열리는 다이아몬드리그 파이널대회 기자회견에서 최고의 자리에서 은퇴하는 것이 좋다며 2016년 올림픽이 마지막이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볼트는 또 내년에는 2009년 이후 깨지지않고 있는 자신의 200미터 세계기록을 경신하고싶다는 포부를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