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대형마트 추석선물 예약판매 매출↑…실속·절약형 급증
입력 2013.09.05 (17:45) 경제
대형마트의 올해 추석선물 예약판매 매출이 지난해보다 큰 폭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이마트는 최대 20% 할인 혜택을 주는 추석선물 예약 판매의 매출이 지난해보다 83% 가량 늘어났고 밝혔습니다.

가격대별 추석선물세트 매출을 보면 만 원 이하 절약형이 지난해보다 300% 정도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롯데마트도 추석선물 세트 예약판매 매출이 지난해보다 37% 늘어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또, 전체 선물세트 가운데 3만 원대 이하의 세트 비중이 75%로 지난해보다 20%포인트 늘어나 실속 선물세트를 구매하려는 경향이 두드러졌습니다.
  • 대형마트 추석선물 예약판매 매출↑…실속·절약형 급증
    • 입력 2013-09-05 17:45:07
    경제
대형마트의 올해 추석선물 예약판매 매출이 지난해보다 큰 폭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이마트는 최대 20% 할인 혜택을 주는 추석선물 예약 판매의 매출이 지난해보다 83% 가량 늘어났고 밝혔습니다.

가격대별 추석선물세트 매출을 보면 만 원 이하 절약형이 지난해보다 300% 정도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롯데마트도 추석선물 세트 예약판매 매출이 지난해보다 37% 늘어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또, 전체 선물세트 가운데 3만 원대 이하의 세트 비중이 75%로 지난해보다 20%포인트 늘어나 실속 선물세트를 구매하려는 경향이 두드러졌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