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러 전문가 “시리아 공습시 방사능 위험” 경고
입력 2013.09.06 (00:04) 수정 2013.09.06 (08:06) 국제
시리아에 대한 서방의 공습 시 방사성 동위원소를 다루는 현지 병원이 피해를 볼 수 있으며 이 경우 시리아는 물론 이웃 국가도 심각한 방사능 오염 문제에 직면할 것이라고 러시아 원자력 전문가가 경고했습니다.

러시아 '원자력에너지 안전 개발 문제 연구소' 부소장 라파엘 아루튜냔은 "의료용 방사성 동위원소를 취급하는 병원 시설들이 공습을 받으면 수백 ㎢에 이르는 지역이 방사능에 오염돼 주민들을 대피시키는 등의 조치를 취해야 할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

그는 "그 같은 피해는 시리아 뿐만 아니라 이웃국가들에까지 미칠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또, 방사능 동위원소 취급 시설이 파괴되면 테러리스트들이 방사성 물질을 확보할 위험도 있다면서 이는 중동 지역 모든 국가에 위험한 일이라고 강조했습니다.
  • 러 전문가 “시리아 공습시 방사능 위험” 경고
    • 입력 2013-09-06 00:04:13
    • 수정2013-09-06 08:06:47
    국제
시리아에 대한 서방의 공습 시 방사성 동위원소를 다루는 현지 병원이 피해를 볼 수 있으며 이 경우 시리아는 물론 이웃 국가도 심각한 방사능 오염 문제에 직면할 것이라고 러시아 원자력 전문가가 경고했습니다.

러시아 '원자력에너지 안전 개발 문제 연구소' 부소장 라파엘 아루튜냔은 "의료용 방사성 동위원소를 취급하는 병원 시설들이 공습을 받으면 수백 ㎢에 이르는 지역이 방사능에 오염돼 주민들을 대피시키는 등의 조치를 취해야 할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

그는 "그 같은 피해는 시리아 뿐만 아니라 이웃국가들에까지 미칠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또, 방사능 동위원소 취급 시설이 파괴되면 테러리스트들이 방사성 물질을 확보할 위험도 있다면서 이는 중동 지역 모든 국가에 위험한 일이라고 강조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