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말벌 개체 수 급증…주의 당부
입력 2013.09.06 (09:46) 수정 2013.09.06 (10:16) 930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흔히 말벌 피해는 가을이 깊어질수록 늘어난다고 하지만 올해는 벌써부터 피해가 시작됐습니다.

말벌집 숫자가 많은데다 말벌이 일찍 자라 크기가 커졌기 때문입니다.

<리포트>

'지바'시의 한 주택가.

마당에 심은 나무에 큰 벌집이 매달려있습니다.

주민의 연락을 받고 출동한 퇴치업자가 벌집을 향해 약품을 분사해 말벌을 죽인 다음, 벌집을 제거합니다.

<인터뷰> 주민 : "무서웠어요. 누군가가 찔리면 큰일이죠."

따고 보니 지름이 20센티미터가 넘습니다.

<인터뷰> 하야시(벌 퇴치업자) : "예년이라면 대부분 이 정도로 크지는 않습니다. "

올해는 왜 이처럼 벌집이 큰 것일까?

보통 말벌은 겨울을 지낸 여왕벌 한 마리가 봄에 집을 짓기 시작하는데요.

아직 일벌이 없는 장마시기에 악천후가 계속되면 여왕벌이 먹이를 충분히 먹지 못해 새끼를 기르지 못하지만, 올해는 장마 전반기에 거의 비가 내리지 않았습니다.

그 결과, 여왕벌이 충분한 먹이를 섭취했고, 그만큼 많은 일벌이 자라면서, 벌집도 커진 겁니다.

말벌은 가을철에 걸쳐 새로운 여왕벌을 기르기 때문에 경계심이 강해지는데요.

전문가는 말벌 개체수가 많은 만큼 여느 때보다 더 주의해야 한다고 당부합니다.\
  • 말벌 개체 수 급증…주의 당부
    • 입력 2013-09-06 09:47:20
    • 수정2013-09-06 10:16:11
    930뉴스
<앵커 멘트>

흔히 말벌 피해는 가을이 깊어질수록 늘어난다고 하지만 올해는 벌써부터 피해가 시작됐습니다.

말벌집 숫자가 많은데다 말벌이 일찍 자라 크기가 커졌기 때문입니다.

<리포트>

'지바'시의 한 주택가.

마당에 심은 나무에 큰 벌집이 매달려있습니다.

주민의 연락을 받고 출동한 퇴치업자가 벌집을 향해 약품을 분사해 말벌을 죽인 다음, 벌집을 제거합니다.

<인터뷰> 주민 : "무서웠어요. 누군가가 찔리면 큰일이죠."

따고 보니 지름이 20센티미터가 넘습니다.

<인터뷰> 하야시(벌 퇴치업자) : "예년이라면 대부분 이 정도로 크지는 않습니다. "

올해는 왜 이처럼 벌집이 큰 것일까?

보통 말벌은 겨울을 지낸 여왕벌 한 마리가 봄에 집을 짓기 시작하는데요.

아직 일벌이 없는 장마시기에 악천후가 계속되면 여왕벌이 먹이를 충분히 먹지 못해 새끼를 기르지 못하지만, 올해는 장마 전반기에 거의 비가 내리지 않았습니다.

그 결과, 여왕벌이 충분한 먹이를 섭취했고, 그만큼 많은 일벌이 자라면서, 벌집도 커진 겁니다.

말벌은 가을철에 걸쳐 새로운 여왕벌을 기르기 때문에 경계심이 강해지는데요.

전문가는 말벌 개체수가 많은 만큼 여느 때보다 더 주의해야 한다고 당부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930뉴스 전체보기
기자 정보
  • KBS

    K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