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추신수, 솔로포 쾅! 3년만 20홈런 달성
입력 2013.09.06 (09:47) 수정 2013.09.06 (17:16) 연합뉴스
 '추추 트레인' 추신수(31·신시내티 레즈)가 시즌 20호 홈런을 쏘아 올려 20홈런-20도루 달성에 한 걸음 더 다가섰다.

    추신수는 6일(한국시간) 미국 오하이오주 신시내티의 그레이트아메리칸볼파크에서 열린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와의 홈경기에 1번 타자 중견수로 선발 출전해 4회  솔로포를 터뜨렸다.

    4회 1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추신수는 상대 선발 랜스 린을 맞아 볼 카운트 1스트라이크에서 2구째 시속 146㎞짜리 투심 패스트볼을 때려 중월 홈런을 날렸다. 

    19호 홈런을 터뜨린 지 3일 만에 홈런포를 다시 가동한 추신수는 이로써 9월 들어 치른 5경기에서 홈런을 3개나 기록하는 등 불방망이를 과시하고 있다.

    추신수가 시즌 홈런 20개를 달성한 것은 2010시즌 이후 3년 만이다. 

    또 빅리그에 올라온 2005년 이후 한 시즌에 홈런 20개 이상을 기록한 것은 이번이 세 번째다.

    현재 올 시즌 도루 17개를 기록한 추신수는 도루 3개만 더 보태면 개인 통산 세 번째 20(홈런)-20(도루) 클럽에 가입한다.

    추신수는 현재 몸에 맞는 볼 23개를 기록하고 있어 20-20클럽에 가입하는 순간 20홈런-20도루-20사구를 남기는 역대 다섯 번째 선수가 된다.

    홈런 하나를 더 늘린 추신수는 오클랜드 애슬레틱스의 코코 크리스프를 2개  차로 따돌리며 메이저리그 전체 1번 타자 가운데 홈런 1위를 유지했다.

    1회 2루수 땅볼로 물러난 추신수는 2회 2사 1루에서는 린으로부터 볼넷을 골라 걸어나갔다.

    추신수는 후속 브랜든 필립스의 안타로 2루를 밟았으나 더는 후속타가 터지지  않았다.

   
4회 홈런을 날린 추신수는 6회 바뀐 투수 샘 프리먼을 상대로 1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투수 옆을 스쳐 지나는 중전 안타를 쳤다.

    2사 후 조이 보토의 볼넷으로 2루까지 나아간 추신수는 다음 타자 제이  브루스의 중전 안타로 홈까지 돌아왔다.

    추신수는 7회 2사 1루에서 상대 세 번째 투수 세스 매니스에게 다시 한 번 볼넷을 골랐으나 후속타가 불발됐다.

    추신수는 전날에 이어 이틀 연속 멀티 히트(한 경기 2안타 이상)를 치며 3타수 2안타에 2볼넷 2득점을 기록했다.

    시즌 타율은 0.285에서 0.287로 올랐다.

    네 차례 베이스를 밟은 추신수의 출루율은 0.417에서 0.420으로 뛰었다. 내셔널리그 출루율 1위 보토(0.424)와의 차이는 단 4리로 줄었다.

    신시내티는 추신수의 홈런을 포함, 타선이 대포를 4방 터뜨린 덕에 6-2로  이겼다.
 
  • 추신수, 솔로포 쾅! 3년만 20홈런 달성
    • 입력 2013-09-06 09:47:54
    • 수정2013-09-06 17:16:38
    연합뉴스
 '추추 트레인' 추신수(31·신시내티 레즈)가 시즌 20호 홈런을 쏘아 올려 20홈런-20도루 달성에 한 걸음 더 다가섰다.

    추신수는 6일(한국시간) 미국 오하이오주 신시내티의 그레이트아메리칸볼파크에서 열린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와의 홈경기에 1번 타자 중견수로 선발 출전해 4회  솔로포를 터뜨렸다.

    4회 1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추신수는 상대 선발 랜스 린을 맞아 볼 카운트 1스트라이크에서 2구째 시속 146㎞짜리 투심 패스트볼을 때려 중월 홈런을 날렸다. 

    19호 홈런을 터뜨린 지 3일 만에 홈런포를 다시 가동한 추신수는 이로써 9월 들어 치른 5경기에서 홈런을 3개나 기록하는 등 불방망이를 과시하고 있다.

    추신수가 시즌 홈런 20개를 달성한 것은 2010시즌 이후 3년 만이다. 

    또 빅리그에 올라온 2005년 이후 한 시즌에 홈런 20개 이상을 기록한 것은 이번이 세 번째다.

    현재 올 시즌 도루 17개를 기록한 추신수는 도루 3개만 더 보태면 개인 통산 세 번째 20(홈런)-20(도루) 클럽에 가입한다.

    추신수는 현재 몸에 맞는 볼 23개를 기록하고 있어 20-20클럽에 가입하는 순간 20홈런-20도루-20사구를 남기는 역대 다섯 번째 선수가 된다.

    홈런 하나를 더 늘린 추신수는 오클랜드 애슬레틱스의 코코 크리스프를 2개  차로 따돌리며 메이저리그 전체 1번 타자 가운데 홈런 1위를 유지했다.

    1회 2루수 땅볼로 물러난 추신수는 2회 2사 1루에서는 린으로부터 볼넷을 골라 걸어나갔다.

    추신수는 후속 브랜든 필립스의 안타로 2루를 밟았으나 더는 후속타가 터지지  않았다.

   
4회 홈런을 날린 추신수는 6회 바뀐 투수 샘 프리먼을 상대로 1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투수 옆을 스쳐 지나는 중전 안타를 쳤다.

    2사 후 조이 보토의 볼넷으로 2루까지 나아간 추신수는 다음 타자 제이  브루스의 중전 안타로 홈까지 돌아왔다.

    추신수는 7회 2사 1루에서 상대 세 번째 투수 세스 매니스에게 다시 한 번 볼넷을 골랐으나 후속타가 불발됐다.

    추신수는 전날에 이어 이틀 연속 멀티 히트(한 경기 2안타 이상)를 치며 3타수 2안타에 2볼넷 2득점을 기록했다.

    시즌 타율은 0.285에서 0.287로 올랐다.

    네 차례 베이스를 밟은 추신수의 출루율은 0.417에서 0.420으로 뛰었다. 내셔널리그 출루율 1위 보토(0.424)와의 차이는 단 4리로 줄었다.

    신시내티는 추신수의 홈런을 포함, 타선이 대포를 4방 터뜨린 덕에 6-2로  이겼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