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FTA 민간대책위 “한중 FTA 1단계 개방 수준 아쉽다”
입력 2013.09.06 (14:20) 수정 2013.09.06 (14:33) 경제
FTA민간대책위원회는 한중 FTA 1단계 협상이 품목 수 기준 90%, 수입액 기준 85%의 자유화율로 타결된 데 대해 협상 타결을 환영한다면서도 개방수준이 기대에 미치지 못한 점은 아쉽다고 밝혔습니다.

무역협회와 전경련, 대한상의, 중기중앙회 등 경제 4단체 등 42개 단체와 기관으로 구성된 민간대책위는 연평균 18% 이상 성장하는 중국 내수시장 공략을 위해 향후 2단계 협상에서는 보다 높은 수준의 개방이 이뤄져야 한다고 주문했습니다.

또 FTA 효과가 극대화하도록 서비스시장 개방, 투자환경 개선, 비관세 장벽 해소 등에 진전을 이뤄야 할 것이라고 지적했습니다.
  • FTA 민간대책위 “한중 FTA 1단계 개방 수준 아쉽다”
    • 입력 2013-09-06 14:20:41
    • 수정2013-09-06 14:33:45
    경제
FTA민간대책위원회는 한중 FTA 1단계 협상이 품목 수 기준 90%, 수입액 기준 85%의 자유화율로 타결된 데 대해 협상 타결을 환영한다면서도 개방수준이 기대에 미치지 못한 점은 아쉽다고 밝혔습니다.

무역협회와 전경련, 대한상의, 중기중앙회 등 경제 4단체 등 42개 단체와 기관으로 구성된 민간대책위는 연평균 18% 이상 성장하는 중국 내수시장 공략을 위해 향후 2단계 협상에서는 보다 높은 수준의 개방이 이뤄져야 한다고 주문했습니다.

또 FTA 효과가 극대화하도록 서비스시장 개방, 투자환경 개선, 비관세 장벽 해소 등에 진전을 이뤄야 할 것이라고 지적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