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8월 한국영화 관객 2,195만 명…역대 최다
입력 2013.09.06 (17:34) 수정 2013.09.07 (16:00) 연합뉴스
8월 한국영화를 관람한 관객이 2천만 명을 돌파하고 외화를 포함한 전체 관객은 3천만 명에 육박했다.

월 단위로는 역대 최다다.

6일 영화진흥위원회가 발표한 7월 한국영화산업 결산 자료에 따르면 8월 한국영화는 2천195만 명을 동원해 한 달 기준으로는 처음으로 2천 만 명을 돌파했다.

전체 관객 수도 2천912만 명을 모아 기존 월별 최대 기록이었던 작년 8월 관객 수(2천424만 명)보다 488만 명(20.1%) 늘었다.

월 전체 매출도 2천55억 원을 기록해 월별 기준으로는 처음으로 2천억 원을 넘었다.

봉준호 감독의 '설국열차'가 863만 명을, 하정우 주연의 '더 테러 라이브'가 518만 명을 동원하는 등 한국영화 4편이 2천168만 명(점유율 75.4%)을 모으며 영화 시장의 상승세를 이끌었다.
  • 8월 한국영화 관객 2,195만 명…역대 최다
    • 입력 2013-09-06 17:34:56
    • 수정2013-09-07 16:00:23
    연합뉴스
8월 한국영화를 관람한 관객이 2천만 명을 돌파하고 외화를 포함한 전체 관객은 3천만 명에 육박했다.

월 단위로는 역대 최다다.

6일 영화진흥위원회가 발표한 7월 한국영화산업 결산 자료에 따르면 8월 한국영화는 2천195만 명을 동원해 한 달 기준으로는 처음으로 2천 만 명을 돌파했다.

전체 관객 수도 2천912만 명을 모아 기존 월별 최대 기록이었던 작년 8월 관객 수(2천424만 명)보다 488만 명(20.1%) 늘었다.

월 전체 매출도 2천55억 원을 기록해 월별 기준으로는 처음으로 2천억 원을 넘었다.

봉준호 감독의 '설국열차'가 863만 명을, 하정우 주연의 '더 테러 라이브'가 518만 명을 동원하는 등 한국영화 4편이 2천168만 명(점유율 75.4%)을 모으며 영화 시장의 상승세를 이끌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