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박 대통령, G20 선도 연설…“공정 경쟁·창조경제”
입력 2013.09.06 (19:07) 수정 2013.09.06 (22:20) 뉴스 7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박근혜 대통령은 주요 20개국 정상회의에서 선도연설을 통해 일자리를 위해선 창조경제와 공정한 경쟁시스템이 필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또 독일 메르켈 총리와 정상회담을 갖고 경제협력을 확대하기로 했습니다.

러시아에서 이석호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박근혜 대통령은 주요 20개국 정상회의 둘째날 회의에서 의장국인 러시아의 요청에 따라 선도 연설을 실시했습니다.

박 대통령은 연설에서 일자리 창출을 통한 포용적 성장을 이루기 위해선 공정한 경쟁 시스템과 창조경제 구현이 필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특히 원칙이 바로 선 시장경제가 필요하다며 기업의 시장 지배력 남용과 불공정한 거래관행 등에 대한 검토가 필요하다고 설명했습니다.

박 대통령은 앞서 독일 메르켈 총리와 양자 정상 회담을 갖고 양국간 경제 협력을 강화하기로 했습니다.

이 자리에서 메르켈 총리는 한일 관계를 문의했고 박 대통령은 일본은 중요한 이웃이지만 역사를 바로 보면서 미래지향적인 관계발전을 할 수 있도록 해주길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박 대통령은 이어 중앙아시아 자원 부국인 카자흐스탄의 나자르바예프 대통령과도 정상 회담을 갖고 대규모 개발 프로젝트가 원활하게 진행될 수 있도록 협력하기로 했습니다.

이틀간 진행된 주요 20개국 정상회의는 오늘밤 정상 선언문을 채택하고 폐막합니다.

박 대통령은 이어 푸틴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갖고 양국 관계 발전 방안을 논의합니다.

박 대통령은 회담에서 동북아 평화 협력 구상 등을 설명하고 러시아의 지지와 참여를 요청할 예정입니다.

상트페테르부르크에서 KBS 뉴스 이석호입니다.
  • 박 대통령, G20 선도 연설…“공정 경쟁·창조경제”
    • 입력 2013-09-06 19:09:11
    • 수정2013-09-06 22:20:54
    뉴스 7
<앵커 멘트>

박근혜 대통령은 주요 20개국 정상회의에서 선도연설을 통해 일자리를 위해선 창조경제와 공정한 경쟁시스템이 필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또 독일 메르켈 총리와 정상회담을 갖고 경제협력을 확대하기로 했습니다.

러시아에서 이석호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박근혜 대통령은 주요 20개국 정상회의 둘째날 회의에서 의장국인 러시아의 요청에 따라 선도 연설을 실시했습니다.

박 대통령은 연설에서 일자리 창출을 통한 포용적 성장을 이루기 위해선 공정한 경쟁 시스템과 창조경제 구현이 필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특히 원칙이 바로 선 시장경제가 필요하다며 기업의 시장 지배력 남용과 불공정한 거래관행 등에 대한 검토가 필요하다고 설명했습니다.

박 대통령은 앞서 독일 메르켈 총리와 양자 정상 회담을 갖고 양국간 경제 협력을 강화하기로 했습니다.

이 자리에서 메르켈 총리는 한일 관계를 문의했고 박 대통령은 일본은 중요한 이웃이지만 역사를 바로 보면서 미래지향적인 관계발전을 할 수 있도록 해주길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박 대통령은 이어 중앙아시아 자원 부국인 카자흐스탄의 나자르바예프 대통령과도 정상 회담을 갖고 대규모 개발 프로젝트가 원활하게 진행될 수 있도록 협력하기로 했습니다.

이틀간 진행된 주요 20개국 정상회의는 오늘밤 정상 선언문을 채택하고 폐막합니다.

박 대통령은 이어 푸틴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갖고 양국 관계 발전 방안을 논의합니다.

박 대통령은 회담에서 동북아 평화 협력 구상 등을 설명하고 러시아의 지지와 참여를 요청할 예정입니다.

상트페테르부르크에서 KBS 뉴스 이석호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7 전체보기
기자 정보